故 최은희 장례, 고인 뜻 따라 영화인장 아닌 가족장으로
  • 입력 2018-04-17 10:23
  • 수정 2018-04-17 10: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고(故) 배우 최은희의 장례는 가족장으로 치러진다.


16일 오후 5시 30분경 최은희가 별세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고인의 장남인 신정균 영화감독은 "어머니가 오늘 오후 병원에 신장투석을 받으러 가셨다가 임종하셨다"고 밝혔다. 고인은 부군 신상옥 감독이 타계한 뒤 허리 수술 등으로 건강이 극도로 쇠약해져 오랜 투병생활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장례는 가족장으로 치러질 예정이다.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17일 고인의 아들인 영화감독 신정균은 "영화계에서는 영화인장으로 치러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 하지만 어머니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치르기로 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12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9일 오전이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공동취재단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아이돌 뺨치는 미모로 야구장 직관하게 만드는 치어리더 안지현
  2. 2. '나 혼자 산다', 폐차장 갈 수준이라는 이시언의 중고 슈퍼카
  3. 3. 한예슬, 왼쪽 옆구리 화상…차병원 측 "보상 방안 논의 중"
  4. 4. 김사랑, 멀리서도 이기적인 비율 자랑
  5. 5. '마술사' 데이비드 카퍼필드, 마술 비밀 법원서 공개된다
  6. 6. [B급통신] 英 뷰티 크리에이터의 충격적인 일상
  7. 7. [★SNS] '임신 29주 차' 가희, 아름다운 D라인 셀카
  8. 8. 한예슬, 의료사고 소식에 네티즌 "배우는 몸이 재산인데…"
  9. 9. '무한도전' 박명수 "MBC 파업으로 방송 無, 3000만 원 거덜 나"
  10. 10. 서울, 대구에 3-0 완승…불화설 진화할 소중한 승점 3점 획득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