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6이닝 2실점 시즌 최다 9K, 시즌 2승 달성
  • 입력 2018-04-17 13:16
  • 수정 2018-04-17 14: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류현진

7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LA 다저스와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의 디비전 시리즈 3차전이 열렸다. 선발로 나선 류현진이 역투를 하고 있다. LA(미 캘리포니아주)ㅣ조미예 통신원

[스포츠서울 이웅희기자] 류현진(31·LA다저스)이 역투를 펼치며 시즌 2승째를 거뒀다.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원정경기에서 선발등판해 6이닝 2실점으로 호투하며 팀의 10-3 승리를 이끌었다. 탈삼진은 동안 탈삼진 9개를 솎아내며 지난 11일 오클랜드전(8개) 이후 올시즌 개인 한경기 최다를 기록했다.

시즌 첫 홈런을 허용하긴 했지만 안타를 불과 3개만 내주고 2점만 내준 류현진은 퀄리티스타트(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기록했다. 6-2로 앞선 7회 토니 싱그라니에게 공을 건넨 류현진은 9회 터진 야스마니 그랜달의 만루포 등에 힘입어 안정적으로 승리투수를 확정지었다.
iaspire@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지창욱 측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친분 루머? 전혀 관계 없어"
  2. 2. '두 아이 엄마' 가희, 여전한 볼륨 몸매 공개
  3. 3. 현아, 호피무늬로 뽐낸 '볼륨감+개미허리'…건강美 공개
  4. 4. SBS '8뉴스' "승리, 또다른 성접대 의혹"..경찰 "사실관계 확인방침"
  5. 5. 발렌시아 구단주 딸, 승리 관련 의혹 부인…언론에 경고까지
  6. 6. '엉짱녀의 수영복 뒤태' 심으뜸, 베트남 달군 몸매
  7. 7.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8. 8. '그것이 알고싶다'가 밝힌 '버닝썬 게이트'의 실체 #대만 린사모 #삼합회(종합)
  9. 9. KIA 김기태 감독 쇼다 코치 양현종에게 "미안해!" [백스톱]
  10. 10. '열혈사제' 김남길, 국정원 시절 정체 '발각'→이하늬 목숨 구했다(종합)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