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순 미모'로 난리난 치어리더 김한나
  • 입력 2018-05-16 06:00
  • 수정 2018-05-16 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넥센 히어로즈 치어리더 김한나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김한나는 군살 없는 완벽한 몸매와 청순한 미모를 뽐내 많은 야구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일명 '고척돔 여신'이라고 불리고 있다.


화려한 이목구비와 긴 생머리는 김한나의 독보적인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특유의 밝은 미소와 우월한 비율도 매력 포인트다.


김한나가 치어리딩하는 모습은 수많은 직캠 영상으로 남겨져 있어 그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한편, 김한나는 1990년 생으로 올해 나이 29세다. 동덕여자대학교 재학 시절 선배의 추천으로 삼성화재 배구단 치어리더로 데뷔했다. 여자 프로농구 우리은행 한새, 프로 축구 FC서울에서 활동한 바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김한나 SNS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지창욱 측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친분 루머? 전혀 관계 없어"
  2. 2. '두 아이 엄마' 가희, 여전한 볼륨 몸매 공개
  3. 3. 현아, 호피무늬로 뽐낸 '볼륨감+개미허리'…건강美 공개
  4. 4. SBS '8뉴스' "승리, 또다른 성접대 의혹"..경찰 "사실관계 확인방침"
  5. 5. 발렌시아 구단주 딸, 승리 관련 의혹 부인…언론에 경고까지
  6. 6. '엉짱녀의 수영복 뒤태' 심으뜸, 베트남 달군 몸매
  7. 7.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8. 8. '그것이 알고싶다'가 밝힌 '버닝썬 게이트'의 실체 #대만 린사모 #삼합회(종합)
  9. 9. KIA 김기태 감독 쇼다 코치 양현종에게 "미안해!" [백스톱]
  10. 10. '열혈사제' 김남길, 국정원 시절 정체 '발각'→이하늬 목숨 구했다(종합)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