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연 '우승골 배달'…첼시 레이디스 FA컵+리그 '더블 달성'
  • 입력 2018-05-16 08:50
  • 수정 2018-05-16 10: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1525547537330

잉글랜드축구협회컵 우승 당시 세리머니하는 지소연.

캡처 | 첼시 홈페이지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여자 축구 ‘간판 공격수’ 지소연(27·첼시 레이디스)이 선제 결승골을 돕는 활약을 펼치며 팀의 ‘더블(2관왕)’을 이끌었다.

지소연은 16일(한국시간) 영국 브리스톨 스토크 지포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브리스톨 시티와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WSL) 17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전반 10분 드류 스펜스의 선제 결승골을 도우면서 2-0 승리를 이끌었다. 첼시는 17경기 연속 무패(12승 5무·승점 41)를 기록, 한 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두 경기를 덜 치른 맨체스터 시티(승점 32)와 승점 차를 9로 벌리면서 조기 우승을 확정했다. 첼시는 지난 시즌에 이어 두 시즌 연속 WSL 우승컵을 차지했다. 지난 6일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정상에 오른 데 이어 정규리그까지 제패하면서 2관왕을 달성했다.

1525546599662

캡처 | 첼시 홈페이지


지소연은 킥오프 10분 만에 스펜스에게 예리한 패스로 득점 기회를 만들었다. 스펜스가 침착하게 마무리했다. 첼시는 후반 43분 존나 앤더슨의 쐐기포로 웃었다.

지소연은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가 선정하는 올해의 여자 선수 6명의 후보에 포함됐다. 또 올해의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리는 등 기쁨이 두 배가 됐다.

kyi0486@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청순+단아 외모로 난리 난 최연소 97년생 아나운서
  2. 2. 폭풍 다이어트로 '브이라인' 되찾은 씨엘 근황
  3. 3. 핫딜폰, 갤럭시S9·S8·노트8·노트9 등 온라인 반값 판매
  4. 4. 베스티 출신 유지, 블랙 비키니로 뽐낸 '마네킹 몸매'
  5. 5. 손흥민 바이에른 뮌헨 이적설 말하다 "재계약한 토트넘에서 행복"
  6. 6. 프로필과 10kg 차이 몸무게 현실부정한 이유비 근황
  7. 7. 최형우 4타점+헥터 QS, KIA 한화 꺾고 연승행진
  8. 8. 박진영, 결혼 5년만 아빠 된다 "내년 1월 출산…실감 안 나"(전문)
  9. 9. 선미·청하·태연·아이유, 2018 가요계 강타한 女風 [추석특집]
  10. 10. '놀토' 샤이니 키, 과거 혜리에 번호 딴 사연 "선배라고 까였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