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격한 세레모니 중 '뇌진탕' 증세 보인 박건우, 누구?
  • 입력 2018-05-16 10:12
  • 수정 2018-05-16 10:18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 인턴기자] 두산 베어스의 박건우 선수가 세리머니 도중 기절한 가운데 그에게 관심이 집중됐다.


1990년생으로 올해 28세인 박건우는 KBO 리그 두산 베어스의 외야수다. 지난 2009년 데뷔 경기를 치른 후 2군에 머무르던 그는 2016년 김태형 감독에게 발탁된 후 빛을 보기 시작했다.


김 감독의 기대에 힘입어 박건우는 지난 2016년 6월 역대 20번째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했다. 또 그는 지난해 3월 열린 '2017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WBC)'의 대한민국 국가대표로 활약하기도 했다.


한편, 박건우는 지난 15일 잠실구장에서 동점 적시타를 친 이후 끝내기 주자로 들어와 홈을 밟은 뒤 쓰러졌다. 과격한 축하 세레모니 속에서 정신을 잃고 쓰러졌으나 얼마 지나지 않아 정신을 되찾았다.


yoonz@sportsseoul.com


사진 | 강영조 기자 kanjo@sportsseoul.com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한국에서 BJ로 데뷔한 日 성인물 배우 출신 사쿠야 유아
  2. 2. 안신애, '비키니+밀착 원피스'로 뽐낸 볼륨 몸매
  3. 3. 온몸 젖어도…'트로트 여신' 홍진영, 폭우 속 열창
  4. 4. 넥센 박동원·조상우 성폭행 의혹…KBO "활동 정지"
  5. 5. 서인국, 박보람과 열애 2년 만에 결별 "한 달 전 자연스럽게 헤어져"(공식)
  6. 6. 프로야구선수 사회적 물의 유사 사례는?
  7. 7. [배우근의 롤리팝]'헐크' 이만수, 900명을 상대하다!
  8. 8. '훈민정음' 황정음, 출산 후 굴욕 없는 수영복 패션으로 복귀
  9. 9. [단독]'K팝스타4' 우승자 케이티김, YG와 결별…현재 데뷔 준비 중
  10. 10. '김태균이 돌아왔다' 한화, 두산에 위닝시리즈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