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연소 미스 춘향으로 화제였던 여고생 근황
  • 입력 2018-06-12 06:30
  • 수정 2018-06-12 06: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전국 춘향 선발대회에서 최연소 '현'으로 선발된 한지윤(19)에 대한 네티즌의 관심이 뜨겁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최연소 미스 춘향의 근황'이라는 게시물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붉은 악마를 연상케 하는 의상을 입고 뛰어난 미모와 탄탄한 보디라인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지윤은 '소연'이라는 이름으로 프로젝트 밴드 '락킷걸(Rockit Girl)'에 합류했으며, 이들이 부른 '우리는 대한민국'은 2018 축구국가대표팀 응원앨범 'We, the Reds'에 수록됐다.


한편, 한지윤은 지난해 열린 제87회 춘향 선발대회에서 춘향 현 영예를 안았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한지윤 인스타그램 캡처

추천

1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현아, 한 뼘도 아닌 반 뼘 핫팬츠 착용컷 [★SNS]
  2. 2. '男배우 열애설' 윤호연 아나, 비키니로 뽐낸 '숨겨둔 볼륨감'
  3. 3. 뇌쇄적인 원챔피언십 링걸 박시현, 적도의 태양보다 핫해
  4. 4. '빈지노 연인' 스테파니 미초바 누구? #독일모델 #GD·태양 뮤비
  5. 5. '로드걸 프랜차이즈 스타' 임지우, 데뷔 후 비키니 화보 최초 공개
  6. 6. 실검 1위한 김지원 아나운서 "이런 날이 오긴 온다"
  7. 7. 금잔디, '트로트황제' 나훈아와 인증샷 공개 '화제'[SS이슈]
  8. 8. [애리조나톡]타자 상대한 오승환 "올해 테마 변화구, 적절하게 섞어보겠다"
  9. 9.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 오열하는 진경에 "나 같은 사람 잊어라"
  10. 10. 케인-알리 복귀+요렌테-에릭센 펄펄…손흥민과 토트넘, 이젠 우승 레이스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