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세 연하' 데 헤아 사로잡은 에두르네 가르시아의 일상
  • 입력 2018-06-13 06:51
  • 수정 2018-06-13 06: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영국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뛰고 있는 다비드 데 헤아(26)의 여자친구 에두르네 가르시아의 일상이 화제다.


데 헤아보다 6세 연상인 가르시아는 모델, 탤런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은 활동하고 있다. 그는 지난해 영국 매거진 'FHM'이 선정한 '올해의 가장 섹시한 여성'으로 꼽히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가르시아는 또렷한 이목구비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밝은 미소는 보는 이들을 웃음 짓게 만든다. 또 그의 늘씬한 각선미와 볼륨감 넘치는 몸매 역시 시선을 끈다. 노출이 있는 옷도 거뜬히 소화해내며 모델 포스를 뿜어내는 모습이다.


한편, 데 헤아와 가르시아는 2010년 데 헤아의 소속 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크리스마스 기념 앨범을 만드는 자선행사에서 만나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l 에두르네 가르시아 인스타그램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송가인 측, '반파 교통사고' 사진 공개...검사 결과 따라 '스케줄 조율'
  2. 2. 양현석 "모든 의혹, 일방적 주장일 뿐…사실 아냐"(전문)
  3. 3. 한으뜸, 절개 수영복으로 볼륨감 강조 '도발적'[★SNS]
  4. 4. 방탄소년단, 호주 뉴스서 인종차별 "BTS? 들어본 적 없어"
  5. 5. 김주하, '뉴스8' 복귀 "뉴스 마무리 못 해 죄송...꼭꼭 씹으란 어른들 말씀 와 닿아"
  6. 6. [단독]이정은, '대화의 희열2' 마지막 게스트…대세배우 예능 나들이
  7. 7. 여행 칼럼니스트 주영욱, 필리핀서 총상 입고 숨진 채 발견
  8. 8. YG, 한서희 외국 보냈다…빅뱅 'MADE' 컴백 당시 LA 체류
  9. 9. "최고였죠"…레전드 스포츠스타들이 기억하는 스포츠서울 그때 그시절[창간특집]
  10. 10. 갈고 닦은 몸매로 속옷 화보 촬영 현장서 빛난 '엉짱' 심으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