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급통신] 엉덩이 '흔들'…민망 춤 추다 체포된 女가수
  • 입력 2018-08-01 06:30
  • 수정 2018-08-01 06: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유명 가수가 에펠탑 아래서 선정적인 춤을 추다 체포되는 일이 발생했다. 


영국 데일리메일 인터넷 판은 지난달 30일 "TV에 나왔던 가수와 그의 친구가 에펠탑 거리에서 트워킹을 추다가 경찰에 체포됐다"고 전했다. 


사건의 주인공은 불가리아 출신의 팝가수 게리 니콜. 그는 친구와 함께 프랑스 파리에서 차를 몰고 가다가 다리를 벌린 후 엉덩이를 심하게 흔드는 선정적인 춤을 췄다. 


이내 현장에서 즉시 경찰에 체포됐고 공공질서 위반 혐의를 받은 뒤 게리와 친구는 진술서 작성 후 벌금을 내고 경찰서에서 풀려났다.  


news@sportsseoul.com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추천

8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나르샤, 탄탄+볼륨 몸매 돋보이는 화보 비하인드 '건강미 발산'
  2. 2. 고개 숙였던 정준영, 증거 인멸 정황 드러나 '휴대폰 초기화'
  3. 3. SBS '8뉴스' "승리, 또다른 성접대 의혹"..경찰 "사실관계 확인방침"
  4. 4. [사건사고]'버닝썬' 경리담장자 돌연 출국 후 잠적
  5. 5. 생일 맞은 한혜진, 결별 후 근황 공개 "'인생 술집' 고마워요!"
  6. 6. '또 경찰복 논란' 승리의 항변에 진정성 느껴지지 않는 이유[SS이슈]
  7. 7. 억울한 승리 "분노가 유독 내게 집중..혐의 입증 안되면 난 앞으로 어떻게 사나"
  8. 8. '세븐♥'이다해, 오랜만에 공식 석상 등장…'우아한 드레스 자태'
  9. 9. '둥지탈출3' 이상아, 딸 윤서진 향한 악플러에 재경고 "추가 고소 할 것"
  10. 10. '대화의 희열2' 배철수, "'콘서트7080' 내가 그만둔다고 했다, 이유는.."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