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남녀2' 장도연 "짧은 치마? 가릴 거면 입고 나오지 않았을 것"
  • 입력 2018-08-09 21:36
  • 수정 2018-08-09 21: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개그우먼 장도연이 거침없는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장도연은 오는 10일 첫 방송하는 MBN 예능프로그램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 시즌2'(이하 '현실남녀2')에서 남다른 입담으로 존재감을 과시한다. 특히 그는 '현실남녀2'에 새롭게 합류 했음에도 나머지 출연진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탁월한 예능감으로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


이날 장도연은 "오늘 입은 짧은 치마가 전혀 불편하지 않다. 덮어서 가릴 것이었으면 처음부터 입고 나오지 않았을 것이다"라며 우월한 신체조건(?)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내가 낯을 좀 많이 가리는 편이다. 그래서 그런데 내 앞에 아무도 없었으면 좋겠다"라며 거침없는 입담을 이어나갔다. 또한 개인기 공개, 춤 등 '신입 신고식' 요구가 이어지자 장도연은 "이렇게 텃세를 부려도 되는가? 여기 뭐야!"라는 반응을 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러한 장도연의 강렬한 반응에 이특은 "낯가림이 심해 많이 부끄러워하는 것 같다"라면서, "이 담요로 다리가 아닌 눈을 가려주겠다"라며 그녀의 얼굴을 덮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와 함께 '남녀의 음주'를 소재로 한 이번 방송에서 장도연은 홀로 대용량 캔 맥주 10캔을 클리어하고, 다양한 종류의 맥주를 맛볼 수 있는 가게에서 끊임없이 마시는 등 남다른 주량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MBN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2'는 여러 남녀가 보편적인 현실 상황에서 어떻게 행동하고 반응하는지 살펴보는 리얼 관찰 프로그램으로, 남녀의 생각 차이는 물론 서로의 심리구조까지 들여다볼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오는 10일 밤 11시 시즌2 첫 방송.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N 제공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개그여신 이한별, '피트니스 여신에서 트로트 여신으로~'[이주상의 e파인더]
  2. 2. 김세희 아나운서, 밀착 테니스복으로 뽐낸 '건강美'
  3. 3. 'K리그 여신' 정순주 아나, 오프숄더→비키니에도 굴욕無 몸매
  4. 4. '마이웨이' 이광기 "세상 떠난 7세 아들, 보험금 못 쓰겠더라…전액 기부"
  5. 5. 걸그룹→대학생…'청순 민낯' 뽐낸 원더걸스 출신 혜림
  6. 6. 크리스탈 닮아 주목받는 태국 뷰튜버의 미모
  7. 7. 롯데, 18대 감독으로 양상문 LG 단장 선임
  8. 8. 6차전 출격 류현진, 변수 극복하면 월드시리즈 문 연다
  9. 9. 양지원, 배우 조정석과 염문설 해명 "사실무근…소설 같은 내용"
  10. 10. 배우출신 머슬마니아 3관왕 김유림, 11월에 연극 '사법살인59 : 죽산 조봉암'에 출연해요~[이주상의 e파인더]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