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남녀2' 장도연 "짧은 치마? 가릴 거면 입고 나오지 않았을 것"
  • 입력 2018-08-09 21:36
  • 수정 2018-08-09 21: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개그우먼 장도연이 거침없는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장도연은 오는 10일 첫 방송하는 MBN 예능프로그램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 시즌2'(이하 '현실남녀2')에서 남다른 입담으로 존재감을 과시한다. 특히 그는 '현실남녀2'에 새롭게 합류 했음에도 나머지 출연진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탁월한 예능감으로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


이날 장도연은 "오늘 입은 짧은 치마가 전혀 불편하지 않다. 덮어서 가릴 것이었으면 처음부터 입고 나오지 않았을 것이다"라며 우월한 신체조건(?)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내가 낯을 좀 많이 가리는 편이다. 그래서 그런데 내 앞에 아무도 없었으면 좋겠다"라며 거침없는 입담을 이어나갔다. 또한 개인기 공개, 춤 등 '신입 신고식' 요구가 이어지자 장도연은 "이렇게 텃세를 부려도 되는가? 여기 뭐야!"라는 반응을 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러한 장도연의 강렬한 반응에 이특은 "낯가림이 심해 많이 부끄러워하는 것 같다"라면서, "이 담요로 다리가 아닌 눈을 가려주겠다"라며 그녀의 얼굴을 덮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와 함께 '남녀의 음주'를 소재로 한 이번 방송에서 장도연은 홀로 대용량 캔 맥주 10캔을 클리어하고, 다양한 종류의 맥주를 맛볼 수 있는 가게에서 끊임없이 마시는 등 남다른 주량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MBN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2'는 여러 남녀가 보편적인 현실 상황에서 어떻게 행동하고 반응하는지 살펴보는 리얼 관찰 프로그램으로, 남녀의 생각 차이는 물론 서로의 심리구조까지 들여다볼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오는 10일 밤 11시 시즌2 첫 방송.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N 제공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현아, 한 뼘도 아닌 반 뼘 핫팬츠 착용컷 [★SNS]
  2. 2. '男배우 열애설' 윤호연 아나, 비키니로 뽐낸 '숨겨둔 볼륨감'
  3. 3. 뇌쇄적인 원챔피언십 링걸 박시현, 적도의 태양보다 핫해
  4. 4. '빈지노 연인' 스테파니 미초바 누구? #독일모델 #GD·태양 뮤비
  5. 5. '로드걸 프랜차이즈 스타' 임지우, 데뷔 후 비키니 화보 최초 공개
  6. 6. 실검 1위한 김지원 아나운서 "이런 날이 오긴 온다"
  7. 7. 금잔디, '트로트황제' 나훈아와 인증샷 공개 '화제'[SS이슈]
  8. 8. [애리조나톡]타자 상대한 오승환 "올해 테마 변화구, 적절하게 섞어보겠다"
  9. 9.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 오열하는 진경에 "나 같은 사람 잊어라"
  10. 10. 케인-알리 복귀+요렌테-에릭센 펄펄…손흥민과 토트넘, 이젠 우승 레이스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