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남녀2' 장도연 "짧은 치마? 가릴 거면 입고 나오지 않았을 것"
  • 입력 2018-08-09 21:36
  • 수정 2018-08-09 21: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개그우먼 장도연이 거침없는 입담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장도연은 오는 10일 첫 방송하는 MBN 예능프로그램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 시즌2'(이하 '현실남녀2')에서 남다른 입담으로 존재감을 과시한다. 특히 그는 '현실남녀2'에 새롭게 합류 했음에도 나머지 출연진들을 들었다 놨다 하는 탁월한 예능감으로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이끌었다는 후문.


이날 장도연은 "오늘 입은 짧은 치마가 전혀 불편하지 않다. 덮어서 가릴 것이었으면 처음부터 입고 나오지 않았을 것이다"라며 우월한 신체조건(?)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내가 낯을 좀 많이 가리는 편이다. 그래서 그런데 내 앞에 아무도 없었으면 좋겠다"라며 거침없는 입담을 이어나갔다. 또한 개인기 공개, 춤 등 '신입 신고식' 요구가 이어지자 장도연은 "이렇게 텃세를 부려도 되는가? 여기 뭐야!"라는 반응을 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러한 장도연의 강렬한 반응에 이특은 "낯가림이 심해 많이 부끄러워하는 것 같다"라면서, "이 담요로 다리가 아닌 눈을 가려주겠다"라며 그녀의 얼굴을 덮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와 함께 '남녀의 음주'를 소재로 한 이번 방송에서 장도연은 홀로 대용량 캔 맥주 10캔을 클리어하고, 다양한 종류의 맥주를 맛볼 수 있는 가게에서 끊임없이 마시는 등 남다른 주량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MBN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2'는 여러 남녀가 보편적인 현실 상황에서 어떻게 행동하고 반응하는지 살펴보는 리얼 관찰 프로그램으로, 남녀의 생각 차이는 물론 서로의 심리구조까지 들여다볼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오는 10일 밤 11시 시즌2 첫 방송.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N 제공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콜라병 몸매로 SNS 뒤흔든 모델 최소미
  2. 2. 질병 완치하고 몰라보게 달라진 서유리의 외모
  3. 3. 청순한 미모로 취재진 놀라게 한 이달의 소녀 희진
  4. 4. [이주상의 e파인더]비키니 미녀들이 한낮에 태양을 즐기는 방법은?
  5. 5. EXID LE, 비키니로 뽐낸 '볼륨감' 몸매
  6. 6. [키르기스스탄전]역시 손흥민이 구세주…답답했던 경기의 '소화제' 한 방
  7. 7. [할리웃톡]딸의 육감적인 사진때문에 한숨짓는 명배우 알렉 볼드윈, 예뻐도 너무 예쁘게 태어났어~
  8. 8. [현장스케치]벤투 사단 입국…"한국 선수 색깔 맞는 축구 펼칠 것"
  9. 9. '골목식당' 협찬 논란 ing…시민단체 "계약 전 SBS에 1억 지급"
  10. 10. 봉화 소천면사무소 70대 총기사건 사상자 3명…공무원 1명 숨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