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적인 각선미" 치어리더 안지현X김한나, 폭염 날리는 '핫팬츠 패션'
  • 입력 2018-08-11 06:00
  • 수정 2018-08-11 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치어리더 안지현과 김한나가 늘씬한 몸매를 뽐냈다.


10일 안지현과 김한나는 각각 자신들의 인스타그램에 동일한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브이 자를 그리거나 가벼운 스킨십을 하는 포즈로,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모두 핫팬츠로 각선미를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굽이 낮은 플랫 샌들을 착용했지만 굴욕 없는 긴 다리를 자랑했다. 안지현은 흰 티로 캐주얼한 무드를, 김한나는 블라우스로 여성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김한나는 또 다른 게시글에 안지현과 찍은 셀피를 게재해 청순한 비주얼을 과시했다. 긴 생머리가 두 사람의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


한편, 안지현-김한나는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의 간판 치어리더로 활약 중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안지현-김한나 SNS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현장스케치] 김희정, 복근 다 보이는 '노출 시구'
  2. 2. "정들었던 아이들"...'만취 소동' 김지수, 논란 이후 첫 SNS
  3. 3. 구새봄, 음주 운전 이후 1년 만에 근황 공개 "늘 반성하는 마음"
  4. 4. "4일 밤샘"…인터뷰 중 비몽사몽 하다 잠든 아이유
  5. 5. 애플힙+군살 제로 몸매 뽐낸 김준희[★SNS]
  6. 6. "슬렌더 몸매의 정석"…美 모델 카멜라 로즈의 일상
  7. 7. 한예슬이 만든 패션 브랜드 ‘폰디먼트’와 협업한 '엘르' 화보 공개
  8. 8. 인형처럼 예쁜 얼굴과 마동석처럼 굵은 팔뚝 지닌 '머슬 바비'[B급통신]
  9. 9. 모델 박태민 "데뷔 전, 조선소 등 못 해본 알바 없었다" [런웨이톡]
  10. 10. 필라테스 동작으로 선명한 복근 선보인 전소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