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김용화 감독 "1편서 제작비 모두 회수, 2편 첫날부터 수익"
  • 입력 2018-08-10 16:23
  • 수정 2018-08-10 17: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 인턴기자]영화 '신과 함께-인과 연'(이하 '신과 함께2') 김용화 감독이 1편 '신과 함께-죄와 벌'에서 이미 제작비를 모두 회수했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방송된 YTN '뉴스인(人)'에서는 '신과 함께2'의 메가폰을 잡은 김용화 감독이 출연했다.


이날 '뉴스인' 진행자는 1편의 폭발적인 인기를 조명하며 제작비 회수에 관해 물었다. 김용화 감독은 "한국도 한국이지만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을 많이 받은 덕에 제작비가 회수됐다. 약간의 수익을 정산했다. 2편은 첫날부터 흥행 수익이 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개봉 열흘 만에 1000만 명을 바라보고 있다. 더위 덕을 본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시원하게 인정했다. 그는 "물론 덕을 크게 봤다. 500만 명 이상 넘어가는 영화는 대부분 운과 경쟁작의 영향, 영화의 본질 말고도 다른 것이 작동해야 한다"며 "어폐가 있으나 제작사 면에서는 나쁜 것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미투 운동'으로 하차한 배우 오달수, 최일화도 언급했다. 많은 고민을 했다는 김용화 감독은 "2편까지 시간이 촉박했다. 결과를 기다리며 고심하다가 현명한 판단을 내려야 했다. 불필요한 오해로 작품의 결이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눈물을 머금고 교체했다"고 털어놨다. 교체 배우의 만족도를 묻는 말에는 조한철이 판관 1로, 김명곤이 강림의 아버지로 기억되길 바란다고 답했다.


한편, 개봉한 지 9일 만에 800만 명의 관객 수를 기록한 '신과 함께2'는 1000만 관객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yoonz@sportsseoul.com


사진 | YTN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콜라병 몸매로 SNS 뒤흔든 모델 최소미
  2. 2. 질병 완치하고 몰라보게 달라진 서유리의 외모
  3. 3. 청순한 미모로 취재진 놀라게 한 이달의 소녀 희진
  4. 4. [이주상의 e파인더]비키니 미녀들이 한낮에 태양을 즐기는 방법은?
  5. 5. EXID LE, 비키니로 뽐낸 '볼륨감' 몸매
  6. 6. [키르기스스탄전]역시 손흥민이 구세주…답답했던 경기의 '소화제' 한 방
  7. 7. [할리웃톡]딸의 육감적인 사진때문에 한숨짓는 명배우 알렉 볼드윈, 예뻐도 너무 예쁘게 태어났어~
  8. 8. [현장스케치]벤투 사단 입국…"한국 선수 색깔 맞는 축구 펼칠 것"
  9. 9. '골목식당' 협찬 논란 ing…시민단체 "계약 전 SBS에 1억 지급"
  10. 10. 봉화 소천면사무소 70대 총기사건 사상자 3명…공무원 1명 숨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