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김용화 감독 "1편서 제작비 모두 회수, 2편 첫날부터 수익"
  • 입력 2018-08-10 16:23
  • 수정 2018-08-10 17: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 인턴기자]영화 '신과 함께-인과 연'(이하 '신과 함께2') 김용화 감독이 1편 '신과 함께-죄와 벌'에서 이미 제작비를 모두 회수했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방송된 YTN '뉴스인(人)'에서는 '신과 함께2'의 메가폰을 잡은 김용화 감독이 출연했다.


이날 '뉴스인' 진행자는 1편의 폭발적인 인기를 조명하며 제작비 회수에 관해 물었다. 김용화 감독은 "한국도 한국이지만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을 많이 받은 덕에 제작비가 회수됐다. 약간의 수익을 정산했다. 2편은 첫날부터 흥행 수익이 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개봉 열흘 만에 1000만 명을 바라보고 있다. 더위 덕을 본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시원하게 인정했다. 그는 "물론 덕을 크게 봤다. 500만 명 이상 넘어가는 영화는 대부분 운과 경쟁작의 영향, 영화의 본질 말고도 다른 것이 작동해야 한다"며 "어폐가 있으나 제작사 면에서는 나쁜 것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미투 운동'으로 하차한 배우 오달수, 최일화도 언급했다. 많은 고민을 했다는 김용화 감독은 "2편까지 시간이 촉박했다. 결과를 기다리며 고심하다가 현명한 판단을 내려야 했다. 불필요한 오해로 작품의 결이 달라질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눈물을 머금고 교체했다"고 털어놨다. 교체 배우의 만족도를 묻는 말에는 조한철이 판관 1로, 김명곤이 강림의 아버지로 기억되길 바란다고 답했다.


한편, 개봉한 지 9일 만에 800만 명의 관객 수를 기록한 '신과 함께2'는 1000만 관객 돌파를 목전에 두고 있다.


yoonz@sportsseoul.com


사진 | YTN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이동욱X유인나, '진심이 닿다' 출연확정…'도깨비' 커플의 재회
  2. 2. 정준영, 프랑스 파리에 레스토랑 오픈 "준비 기간 길었지만 행복"
  3. 3. 유재석♥나경은, 첫째 이후 8년 만에 득녀 "산모·아기 모두 건강"
  4. 4. '몸매 종결자' 소유, 크롭티+핫팬츠 완벽 소화
  5. 5. [단독인터뷰①]김창환 "폭행 교사·방조, 나쁜 프레임 씌우기...멤버 4명이 증거·증인"
  6. 6. 가을 초보 맞아? 작투 탄 장정석 감독의 '말하는 대로'
  7. 7. 성유리, 요가복으로 선보인 '無결점' 몸매
  8. 8. 최민환♥율희, 오늘(19일) 축복 속 결혼 "행복하게 잘 살겠다"(공식)
  9. 9. 김정태 측 "간암 투병 중…'황후의 품격' 하차"(공식)
  10. 10. 한화 김승연 회장, 3년만에 한화생명 이글스파크 격려 방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