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이니에스타 이어 바르셀로나 주장 완장
  • 입력 2018-08-11 08:27
  • 수정 2018-08-11 08: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리오넬 메시가 FC바르셀로나의 새 주장이 됐다.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는 지난 시즌을 마치고 팀을 떠난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빗셀 고베)의 뒤를 이을 2018-2019시즌 새 주장으로 메시를 선임한다고 10일(현지시간) 밝혔다.


아르헨티나 대표팀에선 오래전부터 주장이었던 메시는 2015년부터 바르셀로나 부주장을 맡아왔다.


메시는 오는 12일 모로코 탕헤르에서 열릴 세비야와의 스페인 수페르코파 경기에서부터 팀을 이끈다.


부주장은 세르지오 부스케츠, 제라르 피케, 세르지 로베르토로, 주장단 4명이 모두 바르셀로나 유스팀 출신으로 채워졌다.


(서울=연합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이동욱X유인나, '진심이 닿다' 출연확정…'도깨비' 커플의 재회
  2. 2. 정준영, 프랑스 파리에 레스토랑 오픈 "준비 기간 길었지만 행복"
  3. 3. 유재석♥나경은, 첫째 이후 8년 만에 득녀 "산모·아기 모두 건강"
  4. 4. '몸매 종결자' 소유, 크롭티+핫팬츠 완벽 소화
  5. 5. [단독인터뷰①]김창환 "폭행 교사·방조, 나쁜 프레임 씌우기...멤버 4명이 증거·증인"
  6. 6. 가을 초보 맞아? 작투 탄 장정석 감독의 '말하는 대로'
  7. 7. 성유리, 요가복으로 선보인 '無결점' 몸매
  8. 8. 최민환♥율희, 오늘(19일) 축복 속 결혼 "행복하게 잘 살겠다"(공식)
  9. 9. 김정태 측 "간암 투병 중…'황후의 품격' 하차"(공식)
  10. 10. 한화 김승연 회장, 3년만에 한화생명 이글스파크 격려 방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