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프숄더 입고 '섹시美 ' 뽐낸 신아영 아나운서
  • 입력 2018-09-15 06:41
  • 수정 2018-09-15 06:4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신아영 아나운서가 오프숄더를 입고 섹시미를 뽐냈다.


신아영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빨간 맛"이라는 내용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아영은 빨간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드러난 어깨에 섹시미가 한껏 강조됐다. 볼륨감 넘치는 보디라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지난 2013년 SBS ESPN 아나운서로 데뷔한 신아영은 tvN '더 지니어스: 블랙가넷', MBC every1 '어서와-한국은 처음이지?'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진행을 맡고 있다. 지난 5일에는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l 신아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힙'한 모델 최소윤의 #롤모델 #최종 목표 [런웨이톡]
  2. 2. '학사비리' 윤두준·육성재, 학위취소→동신대 "인정"...소속사 '확인 중'(종합)
  3. 3. '파격 드레스' 한초임 "실검 1위 영광, 호평·혹평 모두 감사해요"[직격인터뷰]
  4. 4. 제시, 관객 압도하는 섹시 퍼포먼스…화끈한 노출까지
  5. 5. 취안첸→텐하이…태풍에 휘말린 최강희 감독, 일방적 계약해지 가능성도
  6. 6. 황인영, 둘째 임신설 직접 부인 "늘어난 뱃살"
  7. 7. 'SKY캐슬' 측 "대본 유출? 정황 파악 중...사실이면 책임 물을 것"
  8. 8. "좋은 음악으로 보답할 것" 워너원, 마지막 시상식 서가대서 전한 진심[SS리뷰]
  9. 9. '2년 연속 대상' 방탄소년단, "'아미' 덕분에 행복, '아미'도 우리와 행복하길"(인터뷰)
  10. 10. "인형 실사판" 경리, 역대급 비율+각선미 과시[★SNS]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