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측 "BJ 철구, 네티즌 향해 욕설…'이용정지 7일' 조치"
  • 입력 2018-09-14 20:01
  • 수정 2018-09-14 20: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 인턴기자]인터넷 방송 아프리카TV 진행자인 BJ 철구가 이용정지 7일의 시정요구를 받았다.


14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통신심의소위원회는 인터넷 방송에서의 과도한 욕설로 네티즌들로부터 신고된 BJ 철구에게 '이용정지 7일'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통신심의소위원회는 "(BJ 철구가) 해당 인터넷 방송 진행자로서 2015년 이후 위원회로부터 '시정요구' 5건, '자율규제 강화 권고' 4건을 지속적으로 받아왔다"며 "인지도가 높은 진행자가 과도한 욕설을 함으로써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준 점에서 시정요구가 불가피하다고 봤다"고 전했다.


통신심의소위원회에 따르면 해당 욕설이 불쾌감을 주는 것은 사실이나 위해를 가하는 등의 내용으로 공포감을 조성할 정도는 아닌 점, 적극적인 개선 의지를 밝힌 점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용정지 7일'을 의결했다.


이에 대해 BJ 철구는 "순간의 화를 이기지 못하고 심한 욕설을 하게 됐다. 비속어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이 좋아 욕설까지 하는 무리수를 뒀다"라는 내용이 쓰인 의견진술서를 제출했다. 문서에는 재발을 방지하겠다는 약속도 담겼다.


한편, BJ 철구는 지난 2016년 2월 심한 욕설은 물론 장애인 비하 발언 등으로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이용중지' 처분을 받기도 했다.


yoonz@sportsseoul.com


사진 | 아프리카TV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이동욱X유인나, '진심이 닿다' 출연확정…'도깨비' 커플의 재회
  2. 2. 정준영, 프랑스 파리에 레스토랑 오픈 "준비 기간 길었지만 행복"
  3. 3. 유재석♥나경은, 첫째 이후 8년 만에 득녀 "산모·아기 모두 건강"
  4. 4. '몸매 종결자' 소유, 크롭티+핫팬츠 완벽 소화
  5. 5. [단독인터뷰①]김창환 "폭행 교사·방조, 나쁜 프레임 씌우기...멤버 4명이 증거·증인"
  6. 6. 가을 초보 맞아? 작투 탄 장정석 감독의 '말하는 대로'
  7. 7. 성유리, 요가복으로 선보인 '無결점' 몸매
  8. 8. 최민환♥율희, 오늘(19일) 축복 속 결혼 "행복하게 잘 살겠다"(공식)
  9. 9. 김정태 측 "간암 투병 중…'황후의 품격' 하차"(공식)
  10. 10. 한화 김승연 회장, 3년만에 한화생명 이글스파크 격려 방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