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철구, 과도한 욕설로 이용정지 7일 "순간의 화 이기지 못해"
  • 입력 2018-09-15 10:13
  • 수정 2018-09-15 10: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방송 중 지나친 욕설로 논란이 된 인터넷 방송 진행자(BJ) 철구에게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이용정지 7일의 시정 요구를 의결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통신심의소위원회는 14일 서울 목동 방송회관에서 회의를 열고, 자신이 진행하는 인터넷방송에서의 과도한 욕설로 누리꾼들로부터 신고된 BJ 철구에 대해 이 같이 결정했다.


BJ 철구는 지난 4월 16일 아프리카TV에 방송채널을 개설한 뒤, 채팅창에 글을 올린 시청자들을 향해 지나친 욕설로 물의를 빚은 바 있다.


이에 대해 BJ 철구는 "순간의 화를 이기지 못하고 심한 욕설을 하게 됐고 비속어에 대한 시청자의 반응이 좋아 욕설까지 하는 무리수를 뒀다"는 내용과 재발방지를 약속하는 의견진술서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제출해 왔다.


통신심의소위원회는 BJ철구가 2015년 이후 위원회로부터 시정요구 5건, 자율규제 강화 권고 4건을 지속적으로 받아왔다는 점, 인지도가 높은 진행자가 과도한 욕설을 해 어린이·청소년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준 점에서 시정요구가 불가피하다고 봤다.


다만 해당 욕설이 위해를 가하는 등의 내용으로 공포감을 조성할 정도는 아닌 점, 적극적인 개선 의지를 밝힌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인터넷방송에서의 욕설, 혐오표현 등은 실시간 시청자에게 불쾌감을 주는 것을 넘어 방송 이후에도 온라인을 통해 유통됨에 따라 어린이·청소년 층의 정서함양에 미치는 악영향이 크다"며 "진행자의 인지도가 높을수록 어린이·청소년들의 무분별한 모방이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국내 개인 인터넷방송의 건전한 발전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인터넷방송 진행자들의 책임의식과 업계의 자율규제 노력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아프리카TV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원조 애플힙' 이소희, '원조 엉짱녀'의 뒤태란
  2. 2. "시스루 란제리+망사 스타킹" 표은지, 맥심 10월호 표지 장식
  3. 3. 타이트한 의상으로 완벽 몸매 뽐낸 '섹시 골퍼' 유현주
  4. 4. "굴욕 1도 없어" 손나은, 앉은 모습에서도 '美친 각선미 뿜뿜'
  5. 5. "사람이 물에 빠졌어요" 신고에 출동했더니…'허탈' [B급통신]
  6. 6. 핫딜폰, 갤럭시S9·S8·노트8·노트9 등 온라인 반값 판매
  7. 7. "숙소에서 보기 힘들어요~" 이승우가 말하는 손흥민·황희찬·이강인은?[추석특집]
  8. 8. 허들 공주에서 여왕이 된 정혜림, 그의 진짜 별명은 '정봉이'[추석특집]
  9. 9. '100% 민낯'…굴욕 없는 미모 자랑한 박하선 "청순美 폭발"
  10. 10. '은퇴선언 無+가수컴백 예고' 선예, 성공적 새 출발 가능할까[SS이슈]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