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인 뺨치는 미모의 女 교통경찰 인기 [B급통신]
  • 입력 2018-10-02 06:30
  • 수정 2018-10-02 06: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연예인 뺨치는 미모로 인기를 끌고 있는 여성이 있다.


지난달 28일(현지 시간) 중국 매체 'tvbs'는 대만 교통경찰로 근무 중인 린이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고 전했다.


올해 29세인 여경 린은 대만 커뮤니티에 사진이 게재되면서 유명세를 치렀다. 머리를 질끈 묶은 채 제복을 입은 모습에 많은 남성 팬들은 "범죄자들의 자수를 부르는 미모라"며 극찬했다.


한편, 그는 지난 2015년 경찰이 되기 위한 시험을 치렀으며 최종 합격한 뒤 타이베이시 경찰서에서 인턴 과정을 거쳤다. 지난 2017년부터는 타오위안시 핑전구 교통경찰국으로 배치돼 근무 중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린 비아오 SNS 캡처

추천

7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스타들의 필라테스 강사로 유명한 김나현의 핫보디
  2. 2. [SS창간특집 BK-빅초이 직설토크] ④ "햄버거만큼 즐겨찾는 스포츠서울"
  3. 3. 송가인 측, '반파 교통사고' 사진 공개...검사 결과 따라 '스케줄 조율'
  4. 4. 설현, 스웨덴 여행 중에도 빛나는 레깅스룩[★SNS]
  5. 5. 양현석 "모든 의혹, 일방적 주장일 뿐…사실 아냐"(전문)
  6. 6. 아프리카TV, '성희롱 논란' 감스트·외질혜·남순에 3일 방송 정지 징계
  7. 7. 제시, 파격 호피 의상으로 '볼륨감 과시'[★SNS]
  8. 8. '2019 미스맥심' 1R 통과한 한나, 최종목표는 올해의 미스맥심![이주상의 e파인더]
  9. 9. [단독]'고심 끝 결정' LG 1차 지명 우완 파이어볼러 이민호 확정
  10. 10. 프라이부르크 이적 정우영 "새 도전에 대한 기대 크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