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6000명과 잔 伊 카사노바, 성관계 중 사망 [B급통신]
  • 입력 2018-10-12 06:45
  • 수정 2018-10-12 06:4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이탈리아의 카사노바로 불리는 63세 마우리치오 잔파티가 사망했다.


'메트로' 등 복수의 외신은 지난달 '리미니의 로미오'라고 불리는 잔파티가 23세 여행객과 성관계를 갖던 도중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동유럽 출신의 여성 여행객과 성관계를 갖던 잔파티는 심장마비로 쓰러졌다. 여성이 바로 구조대를 불렀지만 잔파티는 소생하지 못하고 사망 판정을 받았다.


6000명 이상의 여성과 성관계를 가진 것으로 알려진 잔파티는 여러 외신에 자신의 이야기를 소개하는 등 카사노바로 명성을 떨쳤지만 허무한 죽음을 맞게 됐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캡처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인사이드하노이]박항서 신화에 뒤집어진 베트남, 광란의 밤 현장을 가다
  2. 2. 베트남, 스즈키컵 정상 등극…'박항서 매직' 신화가 되다[스즈키컵]
  3. 3. 행사 무대 도중 컨디션 난조로 쓰러진 설현…소속사 "화약 연기 때문"
  4. 4. 김영희, '빚투' 논란 부인→채무 이행→거짓 해명 의혹(종합)
  5. 5. '탈아시아급 몸매'로 SNS 뒤흔든 헬스 크리에이터
  6. 6. 조정민, 맥심 1월호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 "기대해주세요"[★SNS]
  7. 7. 말레이시아 감독 "베트남, 지난해부터 좋은 축구하고 있다"[일문일답]
  8. 8. 1차전 아꼈던 아인득의 결승포…'박항서 지략' 끝까지 빛났다[스즈키컵]
  9. 9. '빚투'·'거짓 해명 논란' 김영희, "돈 빌리고 도망가지 않았다" 추가 입장
  10. 10. 박항서 감독 "격려와 지지 감사…나 만큼 한국 사랑해달라"[일문일답]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