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예고 여신"…슈퍼모델 대회 출전 학생 눈길
  • 입력 2018-10-12 07:10
  • 수정 2018-10-12 07: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슈퍼모델 대회에 출전한 18세 학생이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SBS Plus '슈퍼모델 2018 서바이벌'이 지난 10일 첫방송된 가운데 한림예고에 재학 중인 한 지원자가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이유리는 학교에서 미모로 명성이 자자한 인물이라 소개됐다. "평소에 예쁘다는 말을 듣죠?"라는 제작진의 질문에 이유리는 "많이 안 듣는 편은 아닌데"라고 웃음을 지어 보였다.


개인기로 춤을 준비한 그는 가볍게 예선을 통과했고 1600여명의 참가자 가운데 169명이 1차 예선을 합격했다.


한편, '슈퍼모델 2018 서바이벌'은 모델과 엔터테이너가 결합한 '모델테이너'를 뽑는 대회다.




news@sportsseoul.com


사진이유리 SNS

추천

9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NS 핫스타' 이서영, 일상 모습 속 눈길 끄는 볼륨 몸매
  2. 2. "171cm에 인형 몸매" 진달래 아나운서, 보호본능 자극하는 자태
  3. 3. 사타구니+엉덩이+가슴 강조 의상 입은 화사, 수위 높은 털기춤 압권
  4. 4. 오지헌 "금수저? 20세 이후 부모님 도움 없이 살아와"
  5. 5. 문우람이 폭행 사실을 3년 만에 폭로한 이유
  6. 6. '임신' 아오이 소라, 변함없는 외모+몸매로 근황 공개
  7. 7. god 김태우 '빚투' 논란, 장인어른 26년전 채무 의혹 일어[SS이슈]
  8. 8. 15전 15승 '천재복서' 김태인, 로드FC 데뷔는 간절함의 증거!
  9. 9. '살림남2' 6년 만에 김성수 아내 납골당 찾은 父女
  10. 10. 화사, 파격 의상+강렬 퍼포먼스에 네티즌 "보기 민망" VS "잘 어울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