낸시랭, 왕진진과 이혼 심경 "사랑에 눈 멀어…많은 분들께 죄송"[전문]
  • 입력 2018-10-12 09:04
  • 수정 2018-10-12 09: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낸시랭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팝 아티스트 낸시랭이 왕진진(본명 전준주)과의 이혼 심경을 밝혔다.

12일 낸시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선택했던 사랑으로 결혼부터 이혼까지 이렇게 요란하고 피곤하게 저의 소식을 전하게 되어서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문장으로 시작되는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낸시랭은 “모든 분들이 저를 걱정해서 만류했지만 제가 선택한 잘못된 결혼과 사랑인만큼 누구 탓도 없이 저는 힘들어도 제가 다 감당할 것이며 책임져야할 부분들은 책임지면서 앞으로 조용히 저의 아트와 미술 작품에만 전념하며 열심히 살겠다. 많은 분들이 저를 위해 걱정해주시고 또 따뜻한 격려와 응원에 너무나 고맙고 감사하다. 그리고 사랑에 눈이 멀었던 저의 이기심과 부족함으로 그동안 제가 한 어리석은 행동과 말들로 인해서 상처받은 분들께는 진심으로 죄송하고 마음 깊이 사죄드린다”고 덧붙였다.

또한 낸시랭은 “정말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는데요”라며 이혼 소식으로 많은 이들의 연락에 대응하지 못한 것에 대한 사과도 전했다. 앞으로의 활동도 밝혔다. 그는 “이제 저는 12월 7일 개인전이 코앞이라서 조용히 작품에만 집중하고자 한다. 이 모든 고통과 시련을 예술가로서 아트를 통한 작품들로 승화시키겠다”고 말했다.

앞서 낸시랭은 지난해 12월 왕진진과의 깜짝 결혼 소식을 알리며 화제가 됐다. 낸시랭은 왕진진을 둘러싼 많은 논란과 의혹이 있었지만 굳건한 신뢰를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최근 낸시랭과 왕진진은 결혼 10개월 만에 파경 소식을 알렸다. 낸시랭은 인터뷰를 통해 왕진진이 자신 명의로 된 집을 담보로 수억대의 사채 빚을 얻어 사업 자금으로 사용했고 오히려 자신을 위협하고 폭행, 감금했다 주장했으며 이에 왕진진은 낸시랭이 자신에 대한 믿음을 저버리고 사기꾼으로 몰고 갔다고 반박했다.

이하 낸시랭 심경글 전문

제가 선택했던 사랑으로 결혼부터 이혼까지 이렇게 요란하고 피곤하게 저의 소식을 전하게 되어서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모든 분들이 저를 걱정해서 만류했지만 제가 선택한 잘못된 결혼과 사랑인만큼 누구 탓도 없이 저는 힘들어도 제가 다 감당할 것이며 책임져야할 부분들은 책임지면서 앞으로 조용히 저의 아트와 미술 작품에만 전념하며 열심히 살겠습니다.

많은 분들이 저를 위해 걱정해주시고 또 따뜻한 격려와 응원에 너무나 고맙고 감사합니다.

그리고 사랑에 눈이 멀었던 저의 이기심과 부족함으로 그동안 제가 한 어리석은 행동과 말들로 인해서 상처받은 분들께는 진심으로 죄송하고 마음 깊이 사죄드립니다.

정말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는데요....... 이혼 소식으로 많은 기자분들과 작가님들과 방송 관계자분들의 연락에 한분 한분 소중히 응대 못해드려서 너무나 미안하고 죄송합니다.

다만 제가 정신적 육체적으로 모든 것이 불안정한 상태인 점을 감안하셔서 너그러이 이해 부탁드립니다.

이제 저는 12월 7일 개인전이 코앞이라서 조용히 작품에만 집중하고자 합니다. 이 모든 고통과 시련을 예술가로서 아트를 통한 작품들로 승화시키겠습니다.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죄송하고 또 감사드립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이주상기자 rainbow@sportsseoul.com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단독인터뷰①]김창환 "폭행 교사·방조, 나쁜 프레임 씌우기...멤버 4명이 증거·증인"
  2. 2. [지랭크] 10월 둘째주 온라인게임 순위, 블리자드 '디아블로3' 순위 쑥
  3. 3. [단독인터뷰②]김창환 "거짓말에 휩싸인 기분"...이석철·승현 측 주장 정면 반박
  4. 4. 구하라, 前 남친 최종범과 진실 공방 이후 '첫 근황' [★SNS]
  5. 5. 권창훈, 아시안컵 출전 힘들듯…"내년 1월까지 복귀 못 해"
  6. 6. 이적설에 입 연 최강희 감독 "나로 인해 팀이 정체…오늘 이후 구단과 논의"
  7. 7. "금발+스모키"…보아, 파격적인 스타일링으로 '컴백' 예고
  8. 8. '현지에서 먹힐까' 이연복, 가스 사용 불가한 돌발상황에 '임기응변'
  9. 9. 아이즈원의 변신은 무죄...눈 뗄 수 없는 3色 비주얼 공개
  10. 10. [지랭크] 10월 둘째주 모바일게임 순위, '세븐나이츠' '서머너즈 워' '글래시로얄' 순위 상승 눈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