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300' 입교식부터 공수체조까지…'특전사' 도전 시작(종합)
  • 입력 2018-11-09 23:05
  • 수정 2018-11-09 23: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진짜사나이300' '독전사' 10인이 특전사 도전에 나섰다.


9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진짜사나이300'에서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육군을 뽑는 '300워리어' 선발 여정을 함께하기 위해 특전사 도전자들의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새롭게 '300워리어' 도전에 나선 오지호, 이정현, 감스트, 산다라박, 주이와 함께 육군3사관학교에서 소위 임관식을 마친 오윤아, 안현수, 김재화, 매튜 다우마, 홍석이 합류해 '300워리어' 선발 여정을 함께하기 위해 특전사에 도전한 '독전사' 10인이 완성됐다. 이들은 육군3사관학교에 이어 특전사 등을 주 무대로 '명예 300워리어'가 되기 위한 평가과정과 최종테스트에 도전하게 된다.


새 멤버로 합류한 오지호는 20년 만에 처음으로 반삭에 도전했다. 머리를 자른 후 그는 '진짜사나이' 선배 박찬호에게 전화를 걸었다. 박찬호는 "난 준비 안 하고 갔다가 힘들어서 머리가 다 빠졌다"며 "자신을 많이 내려놔야 돼"라고 조언했다.


특전사 도전을 앞두고 데뷔 3년만에 흑발로 염색한 주이는 "체력은 정말 자신 있는데 웃음을 못 참을까봐 걱정된다"고 털어놨다. 하지만 이내 흥 넘치는 모습으로 유쾌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산다라박은 '진짜사나이300' 출연 결심을 한 계기에 대해 조금 망설이더니 "해체한 뒤로 갈피를 못 잡는 시기이기도 하고, 누군가에게 기대지 않고 혼자 해보고 싶었다. 모든 생각을 떨쳐 버리고 도전하고 싶다"고 솔직하게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감스트는 자신의 방송을 통해 반삭을 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발하는 내내 "해병대 전역하고 재입대를 특전사로 간다"며 의기양양한 모습으로 보여 눈길을 끌었다. 자신을 걱정하는 이들을 향해 "해병대 출신 아닙니까"라며 자신감에 찬 모습까지 보였다.


펜타곤 홍석 역시 셀프 반삭에 도전했다. 상의를 탈의하고 명품 복근을 뽐내며 바리캉을 들고 자신의 머리를 미는 모습은 마치 영화 '아저씨'의 원빈을 떠올리게 해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오윤아는 특전사 입대를 앞두고 "휴가받고 다시 들어가는 느낌"이라며 "특전사 훈련은 지금까지 훈련과 비교도 안된다"는 육군3사관학교 동기 사관생도들의 조언을 듣고 걱정을 하는 모습을 보이다 가도 현장에서는 절대 포기하지 않는 '불굴의 여전사' 눈빛으로 돌변했다. '프로파이팅러' 김재화는 특전사 도전에 앞서 '팔꿈치 패드'부터 '행군용 깔창'까지 꼼꼼히 챙기며 만반의 준비를 했다.


이어 안현수와 매튜 다우마, 홍석은 고강도 특전사 훈련을 앞두고 체력 단련에 나섰다. '진짜사나이300' 공식 에이스인 안현수와 매튜 다우마는 물에 대한 두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잠수 특별 훈련을 함께했는데, 여전히 식지 않은 뜨거운 '전우애'를 뿜어내기도 했다.


10인은 특수전 학교에 모여 생활관에 들어갔다. 평소 웃음이 많은 흥부자 주이는 생활관에 들어오는 내내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이에 결국 교관에게 진지하지 않은 모습을 보인다며 시작부터 혼났다. 무엇보다 군기가 바짝 든 생활관 동기들의 모습이 이들을 더욱 긴장하게 만들었다.


이어 공수교육 입교식이 시작됐다. 공수기본 교육생들은 특전사 고유의 박수 자세를 배운 후 곧바로 체력 훈련에 돌입했다. 공수훈련의 첫 관문은 단련체조. 파란 옷을 입은 교관을 본 안현수는 "교관들을 보면 숨이 턱 막힌다"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유격체조를 싹 잊게 만드는 공수체조가 시작됐다. 체조 시작과 동시에 주이는 목소리 불량과 동작 불량으로 최단 열외를 당했다. 이어 10인 멤버들은 줄지어 열외를 당했다.


감스트는 훈련 첫날부터 위기에 빠졌다. 특전사에 함께 도전한 동기들 사이에서 자신감 넘치는 목소리를 뽐내던 그는 공수체조 훈련에서 동작불량, 행동불량 등 파란 악마 교관의 지적을 끊임없이 받으며 '열외 중 열외'라는 역대급 열외지옥에 빠졌다. 무한반복의 열외지옥을 경험한 감스트는 멘탈이 탈탈 털린 모습으로 "죽을 것 같습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진짜사나이300'은 매주 금요일 저녁 9시 55분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캡처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반박전문]팀킴 "감독단과 함께할 수 없다…팀 지속 어려워"
  2. 2. 장미여관 3인 "육중완-강준우, 팀 나가는 조건으로 1억 원 제시"
  3. 3. EXID LE, 레드 재킷으로 볼륨감 과시[★SNS]
  4. 4. 김영미 "김민정 감독 올림픽 출전? 한 시간 훈련도 못 버텨" [SS쇼캠]
  5. 5. 장미인애, 스폰서 제안에 분노→네티즌과 설전 "본인 인생 잘 살기를"
  6. 6. 방탄소년단 일본팬은 TV출연정지에 신경쓰지 않았다[신무광의 일본통신]
  7. 7. "새로운 영상" 산이, '이수역 폭행' 영상 공개…네티즌 '갑론을박'
  8. 8. 염경엽 감독 "넥센 팬 아쉬움 감수할 부분…최정·이재원 잡을 것"(일문일답)
  9. 9. 이형택의 고언 "협회 졸속 행정에 '포스트 정현' 죽어간다" [리와人드]
  10. 10. '신흥 디바' 제니, 어깨 보이는 티셔츠로 뽐낸 사랑스러움[★SNS]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