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미 챔스 결승 앞두고 발생한 보카 선수단 버스 습격[SS영상]
  • 입력 2018-11-25 14:51
  • 수정 2018-11-25 14: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남미의 챔피언을 가리는 남미축구연맹(CONMEBOL)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결승전이 폭력 사태로 하루 연기됐다.


앞서 12일(이하 한국시간) 2018 CONMEBOL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결승 1차전(2-2)을 치른 보카 주니어스와 리베르 플라테(이상 아르헨티나)는 25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엘모누멘탈에서 결승 2차전을 앞두고 보카 주니어스 선수단이 상대 리베르 플라테 팬들의 습격을 받았다.


이날 보카 주니어스 선수단은 버스를 타고 리베르 플라테의 홈구장으로 이동하고 있었다. 하지만 버스 이동 동선에 상대 팬들이 몰리면서 문제가 발생했다. 리베르 플라테 팬들은 상대 선수단 버스를 향해 이물질 등을 투척하며 버스 유리창을 파손했다.


상대팀 팬들의 폭력 행동으로 보카 주니어스의 주장 파블로 페레스와 미드필더 곤잘로 라마르도가 부상을 입었다. 페레스는 팔과 눈을 다쳤고 라마르도는 경찰이 뿌린 최루가스에 호흡기를 다친 것으로 전해진다.


폭력 사태로 경기의 정상적인 진행이 어려웠지만 CONMEBOL은 수시간 연기 뒤 경기를 강행하려다 보카 주니어스의 강력한 항의에 하루 연기했다.


한편, 하루 연기된 두 팀의 경기는 26일 오전 5시 킥오프 된다. 두 팀의 승자는 남미 챔피언 자격으로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 출전하게 된다.


◇남미 챔스 결승 앞두고 발생한 보카 선수단 버스 습격[SS영상]( https://youtu.be/RR3kVopj8kY)




purin@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영상 캡처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성형수술 비용만 1억 4000만 원"…英 모델, 남다른 볼륨 몸매
  2. 2. 흘러내리는 상의 붙잡고 환한 웃음 짓는 DJ 소다
  3. 3. 김동성, 친모 살인 청부 교사와 내연 의혹→해명…진실공방 'ing' (종합)
  4. 4. 또? 레깅스만 입으면 대박 난다는 손나은 [SS영상]
  5. 5. SNS로 전한 유승준의 근황 "17년간 함께 못한 팬들 그리워"
  6. 6. '핸들 꺾고 뒷목 잡고'…박정태, 버스 음주 난동 당시 CCTV 공개
  7. 7. '아는 형님' 이유리 "난 강호동의 'X맨' 피해자, 날 무시하더라"
  8. 8. '두 아이 엄마 맞아?' 가희, 발리에서 뽐낸 명품 '각선美'
  9. 9. 달걀 사진에 '인스타그램 좋아요수 1위' 자리 뺏긴 카일리 제너[할리웃톡]
  10. 10. "돌 사진 찍는 날"…'소유진♥' 백종원, 딸들과 붕어빵 미소 [★SNS]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