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부터 도끼·쌈디까지, 소통 아닌 독이 된 'SNS 라이브' [SS이슈]
  • 입력 2018-11-28 13:43
  • 수정 2018-11-28 13: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 그룹 천상지희 출신 가수 다나가 SNS 라이브 방송으로 인해 논란에 휩싸였다.


다나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해당 방송에서 다나는 자신의 솔로 음반 발매를 요청하는 팬을 향해 "(이전에 발매한 음원) '울려퍼져라' 했을 때도 반응이 별로라 (솔로 음반) 못 나간다"며 "너네가 열심히 해서 멜론차트 1위만 만들어줬어도 솔로 또 낼 수 있는데. 멜론이 아니고 너네가 잘못했지"라며 음원 성적 부실을 팬들의 탓으로 돌렸다.


천상지희 재결합에 관한 질문엔 "린아는 천상지희 앨범 발매에 부정적이다. 린아는 이제 가수 활동하는 거 안 좋아할걸? 뭉치긴 힘들더라도 만날 수 있다. 근데 스테파니가 잠수타서 걔 연락처 모른다"며 다른 멤버 탓을 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방송 중 손가락 욕설을 하거나 칼을 들고 카메라를 노려보는 등 돌발 행동으로 팬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또 운전 중 휴대폰을 사용한 모습 등도 온라인 커뮤니티 등지에 게시되며 논란이 이어졌다.


오랜 시간 함께해온 팬들과 격의 없는 소통이라고 보는 시선도 있지만 대부분의 다나 팬들은 "충격적이다", "본인 능력 부족 탓인지도 모르고", "지금까지 믿고 곁을 지켜준 팬들한테 할 소리냐" 등 냉소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소통이 오히려 독이 된 스타는 다나 뿐만이 아니다. 도끼는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어머니 사기 논란 의혹에 관해 해명했으나 적절치 못한 표현으로 물의를 일으켰다.


IMF 외환위기 이후 부산 해운대 인근에서 대형 레스토랑을 운영하던 도끼 모친은 지인에게 1000만 원가량을 빌리고 잠적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이에 도끼는 라이브 방송을 통해 "저희는 잠적한 적도, 도망간 적도 없고 항상 여기 있다. '마이크로닷 사건' 때문에 같은 그룹이었다는 이유로 저랑 엮는 것 같다"고 해명했다.


도끼는 소속사를 통한 보도자료가 아닌 라이브 방송을 통해 진정성을 꾀하려 했던 것으로 보이지만 이는 오히려 '역풍'으로 돌아왔다. 그는 1000만 원을 "내 한 달 밥값밖에 안 되는 돈"이라는 경솔한 표현해 공분을 일으켰다. 여기에 과거 어머니가 돈을 갚지 않았다는 것이 사실임에도 법적 절차가 끝났다는 이유로 적반하장인 태도를 보인 것도 아쉬움을 남겼다.


래퍼 쌈디(사이먼 도미닉) 역시 인스타그램 라이브 중 욕설을 해 구설에 오른 바 있다. 최근 쌈디는 DJ웨건과 함께 SNS 생방송을 통해 팬들과 소통했다.


쌈디는 방송에서 DJ웨건의 음악을 홍보하던 중 "인맥힙합이라고 XX하는데. 얘가 XX 인맥이 없을 것 같아?"라며 "그냥 들어라. 듣기 싫으면 듣지 마라. 아니 XX 방구석에서 음악 쳐듣고 있으면서. 음악하는 사람들이 XX로 보이나 봐. XX 쉽게 만드는 줄 알아 음악을?"이라 말하는 등 욕설이 섞인 발언으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SNS 라이브 방송은 짜여진 스케줄 속 공식 석상이 아닌 스타와 팬이 직접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창구라는 점에서 팬들에게는 특별한 시간이다. 비록 개인 SNS 계정을 통한 방송이지만 연예인으로서 미칠 파급력을 생각해 언행에 조금 더 신중을 기했어야 한다는 평가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다나·쌈디 인스타그램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강은비, 손흥민 상대 팀 응원 후 악플 쇄도→사과문 게재
  2. 2. 휘성, 에이미와 통화 녹음본 공개…·폭로 피해 전후 사정 및 심경 고백(전문)
  3. 3. '슈스케 출신' 김그림, 5월의 신부 된다…하버드 출신 인재와 결혼
  4. 4. 남녀 모두에게 사랑받는 뷰티 유튜버 소윤의 미모[★SNS]
  5. 5. "나 어떻게 살아"…휘성, 에이미와의 통화 녹취록 공개→결백 입증
  6. 6. '나 혼자 산다' 헨리, 바이올린 경매 1000만 원 낙찰에 '얼음' (종합)
  7. 7. 손흥민 몸값 최소 1300억원…바이에른 뮌헨 내놓을 수 있나
  8. 8. 유승옥, 오피스 룩으로도 숨길 수 없는 탄탄한 꿀벅지
  9. 9. '유인석·승리 단톡방' 피해자 추가 등장 "해외서 성폭행→불법영상 촬영·공유"
  10. 10. 강용석 "임지현, 미성년자 때 동거" VS 남편 "허위 사실"…대립 '팽팽'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