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복귀하려는 마이크로닷, 측근 통해 극비리 피해자들과 합의 시도
  • 입력 2019-01-11 16:23
  • 수정 2019-01-11 16: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부모 채무 논란에 휩싸여 활동을 중단한 래퍼 마이크로닷이 극비리에 피해자 측과 합의를 시도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또 그는 측근을 통해 국내 활동을 원한다는 뜻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SBS funE'는 단독보도에 따르면 마이크로닷 측이 가까운 친척을 통해 지난 1998년경 사기 피해를 입었던 당사자들을 극비리에 개별적으로 접촉했다.


마이크로닷의 친척은 "마이크로닷의 부모는 합의의 의사가 있으며 향후 마이크로닷과 산체스 형제가 한국 활동을 하고 싶어 하기 때문에 더 늦기 전에 합의를 하자고 한다"며 피해자들에게 마이크로닷 측의 의사를 대신 전달했다.


'SBS funE'는 '마이크로닷 측이 밝힌 합의 조건은 20년 전 채무에 대한 원금 변제'라고 전했다.


20년의 세월이 지나면서 물가 상승 대비 원화 가치도 상승했기에 피해자들은 마이크로닷 측의 합의 제안을 받아들이기 힘들다. 뿐만 아니라 20년간 피해자들의 마음에 상처 낸 도의적인 책임 없이 채무 변제로만 마이크로닷과 산체스 두 아들의 활동을 재개하려는 모습이기에 달갑게 받아들이기 힘든 상황이다.


피해자들은 "뒤늦었지만 한국에 와서 피해자들에게 성의 있는 사과를 하고 책임 있는 변제 의지를 보이는 게 사람의 도리가 아니겠는가"라는 반응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마이크로닷과 산체스는 지난해 11월 과거 20억원대 사기를 저지른 부모의 '빚투'가 터지면서 활동을 중단하고, 현재까지 두문분출하고 있다.


마이크로닷과 산체스의 부모는 인터폴 적색수배를 받은 상태에서 한 매체를 통해 "정확하게 경찰 조사를 받을 것이고 이를 위한 절차를 밟고 있다. 뉴질랜드 잠적이나 도피를 하려는 의도는 없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마이크로닷의 부모는 여전히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ㅣ강영조기자 kanjo@sportsseoul.com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송가인 측, '반파 교통사고' 사진 공개...검사 결과 따라 '스케줄 조율'
  2. 2. 양현석 "모든 의혹, 일방적 주장일 뿐…사실 아냐"(전문)
  3. 3. 한으뜸, 절개 수영복으로 볼륨감 강조 '도발적'[★SNS]
  4. 4. 방탄소년단, 호주 뉴스서 인종차별 "BTS? 들어본 적 없어"
  5. 5. 김주하, '뉴스8' 복귀 "뉴스 마무리 못 해 죄송...꼭꼭 씹으란 어른들 말씀 와 닿아"
  6. 6. [단독]이정은, '대화의 희열2' 마지막 게스트…대세배우 예능 나들이
  7. 7. 여행 칼럼니스트 주영욱, 필리핀서 총상 입고 숨진 채 발견
  8. 8. YG, 한서희 외국 보냈다…빅뱅 'MADE' 컴백 당시 LA 체류
  9. 9. "최고였죠"…레전드 스포츠스타들이 기억하는 스포츠서울 그때 그시절[창간특집]
  10. 10. 갈고 닦은 몸매로 속옷 화보 촬영 현장서 빛난 '엉짱' 심으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