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딸' 최준희, 루푸스병 투병 고백 "두 달간 입원했다"
  • 입력 2019-02-12 13:42
  • 수정 2019-02-12 13:4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배우 고(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난치병인 루푸스병 투병 사실을 알렸다.


지난 10일 최준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고 첫 번째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그는 "첫 영상을 올리게 됐다. 본격 영상 시작에 앞서 저를 소개하는 영상을 찍고 싶어 카메라를 켰다. 많은 사람들이 알고 계시듯 배우 최진실 님의 딸 최준희라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일상 위주로 콘텐츠를 운영하겠지만 댓글 의견들도 많이 반영해 콘텐츠를 확장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최준희는 근황에 대해 "두 달 동안 몸이 너무 안좋았다. 질병에 걸려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 난치병 중에 루푸스라는 질환이 있다. 병원에 입원하면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 그 병이 아무것도 아닌 거 같아도 사람을 돌아버리게 한다. 어제 퇴원했다"라고 설명했다. 증상에 대해선 "마스크를 끼고다녀야될만큼 턱살이 늘었다. 마스크 없이 살 수 없다. 피부가 피부병 걸린 사람마냥 반점들이 올라오고 각질이 생기고 뜯어졌다. 목에 상처가 생겼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최준희는 "저에 대한 논란이 많았다. 많은 말들이 오갈꺼고 전 또 그 말들에 휩쓸리게 될 거다"면서도 "신경 쓰지 않고 제 갈 길 가려고 한다. 항상 제 옆에 남아있어주고 사랑해주시는 분들 많다는 거 잊지 않고 제 모습 그대로 보여주며 활동하겠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아직 완치가 아니라 회복 중이다. 브이로그에서 회복해나가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는 말도 전했다.


한편 최준희는 최진실과 야구선수 고 조성민 사이에서 지난 2003년 태어났다. 루프스병은 인체 방어하는 면역계가 이상을 일으키는 자가면역질환으로 홍반, 우울증, 피로감, 관절염 등의 증상을 유발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최준희 유튜브 캡처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최고의 한방' 이상민, 16세 연하 소개팅女 김슬아에 "나이 차이 많이 나 미안"
  2. 2. [단독인터뷰]'대회 불참' 차유람 심경고백 "부족한 기량, 경쟁 선수-팬에게 실례라고 여겼다"
  3. 3. 스파이더맨, 어벤져스 떠날 듯…소니-디즈니 협상 결렬[할리웃톡]
  4. 4. "주취 상태서 女들과 연락" 구혜선 폭로+안재현 침묵...4일째 논란(종합)
  5. 5. '청량퀸'으로 불리고 싶은 오하영, 성숙미 물씬 솔로데뷔 현장[SS화보}
  6. 6. '27kg 감량' 다나, 래시가드로 뽐낸 달라진 보디라인
  7. 7. 제시카, 중국 연예매니지먼트에 20억원대 피소 "계약 불이행"
  8. 8. 구혜선, 안재현 주장에 반박 "섹시하지 않다며 이혼 요구" 진흙탕 싸움[전문]
  9. 9. 안재현 "여성과 연락? 구혜선의 모함, 결혼 중 부끄러운 짓 안 했다"(전문)
  10. 10. 호날두, "내년에 은퇴할 수도, 40세까지 뛸 수도 있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