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딸' 최준희, 루푸스병 투병 고백 "두 달간 입원했다"
  • 입력 2019-02-12 13:42
  • 수정 2019-02-12 13:4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배우 고(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난치병인 루푸스병 투병 사실을 알렸다.


지난 10일 최준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고 첫 번째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그는 "첫 영상을 올리게 됐다. 본격 영상 시작에 앞서 저를 소개하는 영상을 찍고 싶어 카메라를 켰다. 많은 사람들이 알고 계시듯 배우 최진실 님의 딸 최준희라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일상 위주로 콘텐츠를 운영하겠지만 댓글 의견들도 많이 반영해 콘텐츠를 확장시킬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최준희는 근황에 대해 "두 달 동안 몸이 너무 안좋았다. 질병에 걸려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 난치병 중에 루푸스라는 질환이 있다. 병원에 입원하면서 힘든 시간을 보냈다. 그 병이 아무것도 아닌 거 같아도 사람을 돌아버리게 한다. 어제 퇴원했다"라고 설명했다. 증상에 대해선 "마스크를 끼고다녀야될만큼 턱살이 늘었다. 마스크 없이 살 수 없다. 피부가 피부병 걸린 사람마냥 반점들이 올라오고 각질이 생기고 뜯어졌다. 목에 상처가 생겼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최준희는 "저에 대한 논란이 많았다. 많은 말들이 오갈꺼고 전 또 그 말들에 휩쓸리게 될 거다"면서도 "신경 쓰지 않고 제 갈 길 가려고 한다. 항상 제 옆에 남아있어주고 사랑해주시는 분들 많다는 거 잊지 않고 제 모습 그대로 보여주며 활동하겠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아직 완치가 아니라 회복 중이다. 브이로그에서 회복해나가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는 말도 전했다.


한편 최준희는 최진실과 야구선수 고 조성민 사이에서 지난 2003년 태어났다. 루프스병은 인체 방어하는 면역계가 이상을 일으키는 자가면역질환으로 홍반, 우울증, 피로감, 관절염 등의 증상을 유발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최준희 유튜브 캡처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다이어트 성공' 오정연, 브라톱+레깅스로 뽐낸 늘씬한 몸매
  2. 2. 레이싱 모델 류지혜, 과거 낙태 사실 고백…이영호는 "나 아냐" 부인
  3. 3. '머슬퀸' 이연화, 크롭티로 드러낸 복근 "CG같아"
  4. 4. 사진 한 장으로 크게 주목받은 '베트남 소시지 소녀'[B급통신]
  5. 5. 이하늬, 미스코리아의 건강미 넘치는 레깅스 핏
  6. 6. '어쩌다 결혼' 속 '미투' 최일화 통편집 못한 제작사의 속사정 "미투 운동 지지"(공식입장 전문)
  7. 7. 티에리 머글러 드레스를 입은 킴 카다시안, 뭘 입어도 핫해[할리웃톡]
  8. 8. 37인치 E컵의 맥심모델 안정미, 섹시함은 칭찬과도 같죠[이주상의 e파인더]
  9. 9. 톱클래스인데…'짠돌이' 토트넘, 주급 2억원으로 손흥민 잡을 수 있나
  10. 10. '낙태 고백' 류지혜, 극단적 선택 암시→경찰 출동→건강 '이상無'(종합)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