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닝썬은 가지일 뿐" 폭로 예고 후 사라진 오혁진 기자…네티즌 '신변 우려'
  • 입력 2019-03-15 06:43
  • 수정 2019-03-15 06: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 '버닝썬 게이트'를 수사 중인 한국증권신문 오혁진 기자의 신변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12일 오 기자는 자신의 SNS를 통해 클럽 '버닝썬'과 빅뱅 승리에 대해 취재 중이라며 "재벌과 정치권 쪽을 취재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이번 논란에서 국정농단 세력의 흔적들이 많다고 지적한 그는 버닝썬은 가지일 뿐이라며 기사 보도를 예고해 관심을 증폭시켰다.


이러한 가운데 오 기자가 네티즌들과 소통하던 SNS를 비공개로 전환해, 네티즌들은 그의 신변을 걱정하고 있는 상태다.


앞서 오 기자는 이같은 우려에 대해 최순실 게이트 최초 폭로자인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과 형 동생하는 사이라며 "제가 잘못되면 이분이 움직인다. 저와 형 동생하는 사이다. 걱정 마라. 자살 당하거나 죽는 일 없을 것이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한국증권신문 정치사회부 소속이자 오마이뉴스 시민 기자로 활동 중인 오혁진 기자는 현재 국회를 출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나르샤, 탄탄+볼륨 몸매 돋보이는 화보 비하인드 '건강미 발산'
  2. 2. 고개 숙였던 정준영, 증거 인멸 정황 드러나 '휴대폰 초기화'
  3. 3. SBS '8뉴스' "승리, 또다른 성접대 의혹"..경찰 "사실관계 확인방침"
  4. 4. [사건사고]'버닝썬' 경리담장자 돌연 출국 후 잠적
  5. 5. 생일 맞은 한혜진, 결별 후 근황 공개 "'인생 술집' 고마워요!"
  6. 6. '또 경찰복 논란' 승리의 항변에 진정성 느껴지지 않는 이유[SS이슈]
  7. 7. 억울한 승리 "분노가 유독 내게 집중..혐의 입증 안되면 난 앞으로 어떻게 사나"
  8. 8. '세븐♥'이다해, 오랜만에 공식 석상 등장…'우아한 드레스 자태'
  9. 9. '둥지탈출3' 이상아, 딸 윤서진 향한 악플러에 재경고 "추가 고소 할 것"
  10. 10. '대화의 희열2' 배철수, "'콘서트7080' 내가 그만둔다고 했다, 이유는.."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