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두산 이천 시범경기 4회 우천으로 노게임
  • 입력 2019-03-15 18:23
  • 수정 2019-03-15 18: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이천 카메라

14일 이천 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LG와 두산의 시범경기에 자체중계가 진행되고 있다. 이천 | 스포츠서울 이환범기자


[스포츠서울 윤세호기자] LG와 두산이 이천에서 열린 시범경기에서 비로 인해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LG와 두산은 15일 이천 챔피언스파크에서 시범경기에 임했다. 4회말 2-1로 LG가 앞서있는 상황에서 비가 내려 경기가 취소됐다.

LG 선발투수 배재준은 4이닝 무피안타 2볼넷 1실점(비자책)으로 호투했다. 1회 볼넷이 실점으로 이어지며 주춤했으나 2회부터 3연속 삼자범퇴를 기록하며 안정적으로 마운드를 지켰다. 반면 두산 선발투수 홍상삼은 2회 제구가 흔들리며 교체됐다.

두산은 1회초 1사 2, 3루에서 호세 페르난데스의 희생플라이로 선취점을 올렸다. 그러자 LG는 박용택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들고 홍상삼과 교체된 이현호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역전했다.

이후 4회부터 비가 내렸고 4회말 우천 노게임이 선언됐다.

bng7@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나르샤, 탄탄+볼륨 몸매 돋보이는 화보 비하인드 '건강미 발산'
  2. 2. 고개 숙였던 정준영, 증거 인멸 정황 드러나 '휴대폰 초기화'
  3. 3. SBS '8뉴스' "승리, 또다른 성접대 의혹"..경찰 "사실관계 확인방침"
  4. 4. [사건사고]'버닝썬' 경리담장자 돌연 출국 후 잠적
  5. 5. 생일 맞은 한혜진, 결별 후 근황 공개 "'인생 술집' 고마워요!"
  6. 6. '또 경찰복 논란' 승리의 항변에 진정성 느껴지지 않는 이유[SS이슈]
  7. 7. 억울한 승리 "분노가 유독 내게 집중..혐의 입증 안되면 난 앞으로 어떻게 사나"
  8. 8. '세븐♥'이다해, 오랜만에 공식 석상 등장…'우아한 드레스 자태'
  9. 9. '둥지탈출3' 이상아, 딸 윤서진 향한 악플러에 재경고 "추가 고소 할 것"
  10. 10. '대화의 희열2' 배철수, "'콘서트7080' 내가 그만둔다고 했다, 이유는.."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