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방송인 정 씨, 필로폰 투약 혐의로 현재 복역 중
  • 입력 2019-05-15 15:18
  • 수정 2019-05-15 15:1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2019050801000438600030271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모델 겸 방송인 정 모 씨(28·여)가 마약 투약으로 징역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5일 SBS funE는 중국과 일본을 오가며 활발하게 활동한 정 씨가 지난 2016년 지인들과 함께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복역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정 씨는 지난 2016년 지인들과 함께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년 10월형을 선고 받았고 이후 항소와 상고를 했지만 지난해 6월 대법원이 상고를 기각해 형이 확정됐다.

정 씨는 2009년 유명 케이블 TV 프로그램 등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후 지인들의 명예를 훼손한 사건에 휘말려 방송에서 하차, 일렉트로닉 음악 작곡가로 활동한 바 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 DB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김준희, 레깅스 입고 뽐낸 애플힙…자기관리 끝판왕
  2. 2. 외모 지적 악플에 일침 날린 맥심 모델
  3. 3. 이병헌-이민정 부부, LA에 20억대 고급 주택 매입
  4. 4. 송가인→정다경까지, TOP5가 말하는 나에게 '미스트롯'이란?[SS인터뷰②]
  5. 5. '차현우와 7년 째♥' 황보라, '비스'서 결혼 언급 "영화 잘 되면 할 것"
  6. 6. 섹시만점 '핀업걸' 배이지, 풀어 젖힌 재킷과 망사스타킹이 아찔해
  7. 7. 박은영 KBS 아나운서, 세 살 연하 비연예인과 오는 9월 결혼
  8. 8. 임창용, KIA 김기태 前 감독과 불화설 언급 "방출통보에 화가 났다"
  9. 9. "안무 연습 중" 루나, 탄탄한 복근 과시[★SNS]
  10. 10. "떠나지마 손흥민" 英 현지 팬들, 98.3% 압도적 지지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