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성 전처, '최순실 조카' 장시호에 손해배상 소송 "불륜설로 정신적 피해"
  • 입력 2019-05-16 15:57
  • 수정 2019-05-16 15: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김동성의 전처 오 모 씨가 '최순실의 조카' 장시호 씨를 상대로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16일 서울신문 보도에 따르면 오 씨는 김동성과 장 씨의 불륜설로 정신적인 피해를 입었다고 주장하며 이 같은 소송을 냈다. 오 씨는 김동성과 지난해 이혼했으며 지난 2월 위자료를 청구하는 소송을 제기했다.


앞서 장 씨는 2017년 자신의 국정 농단 관련 형사 재판에서 2015년 1월부터 김동성과 교제했다고 말한 바 있다. 또한 김동성이 살던 집을 나와 이모(최순실) 집에서 머물렀고, 같이 살았다고 알리며 불륜설이 퍼졌다. 하지만 김동성은 장시호와 문자를 주고받은 것은 인정하면서도, 교제는 부인했다.


오 씨 측 소송대리인은 정신적 피해를 입증하는 자료를 현재까지 보도된 기사들을 제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15일 열린 두 번째 변론 기일에서 재판부는 양측에 조정 의사를 물었지만 장 씨 측은 이를 거부했다. 다음 재판은 6월 26일이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구혜선 "권태기 변심한 안재현, 이혼 원해...난 가정 지킬 것" [전문]
  2. 2. BJ 변신한 포켓걸스 하빈, 여전한 '베이글 몸매'
  3. 3. 이강인, 개막전 소집 명단 제외…이적 가능성↑
  4. 4. 구혜선·안재현 이혼설, '미운 우리 새끼'에도 불똥
  5. 5. '호텔 델루나' 여진구, 조현철에게 호텔 정체 밝혀 "죽은자 오는 곳"
  6. 6. 최용수 감독 의미심장 발언 "기회를 흘려버리는 선수 있다"[현장인터뷰]
  7. 7. 바깥쪽 길목 잡힌 류현진 타자 심리전 달인 답네 [류현진 선발등판]
  8. 8. '든든한 야수 있음에!' 류현진 무사 2루 위기 탈출 [류현진 선발등판]
  9. 9. '호텔델루나' 여진구란 두려움 생긴 이지은, 불길한 월령수 낙화 엔딩
  10. 10. 50일만 멀티홈런 허용 류현진 5.2이닝 4실점 13승 사냥 실패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