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양현석 협박 의혹ing "너 하나 어떻게 하는 거 일도 아냐"
  • 입력 2019-06-19 14:00
  • 수정 2019-06-19 14: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대표가 소속 가수의 마약 사건을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권익위)에 제보한 A 씨를 협박했다는 의혹이 계속되고 있다.


18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는 양 전 대표와 YG의 마약 의혹을 다시 한 번 재조명했다. 아이콘 전 멤버 비아이(본명·김한빈)의 마약 논란 이후 3일 만의 일이다.


비아이 마약 의혹에 대한 제보를 받고 이를 대리신고한 방정현 변호사는 이날 인터뷰에서 "(제보자에게)양현석 대표가 했던 첫 마디가 '내가 이 바닥에서 너 하나 어떻게 하는 거 일도 아니다. 진술 번복해라'였다"며 "양현석 전 대표가 제보자에게 세가지를 보장했다. '충분한 사례, 변호사 선임, 처벌 받는 일 없도록 해주겠다'고 약속했다더라"고 전했다.


또, 방 변호사는 양 전 대표가 당시 제보자 A 씨를 만나 그의 전화를 빼앗은 것 같다고 주장했으며 "서로 녹취하지 말자는 취지였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제보자 A 씨는 자신의 신상이 공개된 이후 SNS를 통해 "제 위험을 감수하고 힘들게 신고한 것이다. 제가 그동안 인성 및 많은 논란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이 사건은 제가 아니라 YG에 집중해야한다"고 호소했다.


한편, 소속가수들과 자신에 대한 논란이 불거지자 양 전 대표는 지난 14일 YG 공식 입장문을 통해 사퇴했다. 또한, 경찰 측은 YG 전담팀을 구성해 사건을 철저히 수사하겠다는 방침이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SBS 방송화면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신예지, 여리여리함 속 반전 볼륨 '아나운서 맞아?'
  2. 2. '머슬퀸' 윤다연, 비키니 입고 육감 몸매 폭발
  3. 3. '흰 티·청바지면 충분' 태연, 군살 제로 몸매
  4. 4. '살림남2' 팝핀현준X어머니의 갈등과 눈물, 어떤 사연이?
  5. 5. '아이콘택트' 레이디스 코드, 여전히 그리운 故권리세·은비[SS리뷰]
  6. 6. 전현무 측 "이혜성 아나운서와 서로 알아가는 단계"[공식입장]
  7. 7. "FA컵 우승보너스 균등분배하자"…주장의 품격 보여준 염기훈
  8. 8. '첫 경기+거포군단+오심' 삼중고 극복한 '대투수' 양현종의 관록투[프리미어12]
  9. 9. '전현무와 열애♥' 이혜성 누구? #서울대 출신 재원 #KBS 아나운서 #28세
  10. 10. 올림픽행 첫 관문 뚫었다! 한국 투타 완벽 조화로 미국 격파[프리미어12]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