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김숙 측, 장기간 스토킹한 네티즌 경찰 신고…연예인 보호 차원
  • 입력 2019-07-11 07:23
  • 수정 2019-07-11 07:2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김숙
[스포츠서울 홍승한기자]방송인 김숙 측이 자신을 스토킹한 네티즌을 경찰에 신고했다.

연예계 관계자에 따르면 “최근 김숙의 소속사 아이오케이는 인터넷상에 지속적으로 음해성 글을 올린 동성의 네티즌을 경찰에 신고 및 고소했다”고 알렸다.

이어 “김숙은 연예인으로서 감내하려 했지만 최근 자택에 찾아 오는 일까지 벌어졌다. 소속사 입장에서는 더 이상 간과할 수 없어 조치를 취했고 신변의 위협도 느껴 현재 접근금지가처분 신청도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숙은 약 10개월 전부터 지속적인 괴롭힘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상대 네티즌은 김숙이 진행했던 라디오 게시판을 비롯해 다양한 인터넷 공간에서 근거 없는 이야기를 퍼뜨렸다. 김숙이 출연하지 않는 타 방송에까지 김숙이 자신을 감시한다는 등의 음해성 글을 올렸고 심지어 최근에는 김숙의 집까지 찾아 왔고 소속사 측에서는 연예인 보호 차원에서 이 같은 대응에 나섰다.

한편, 1995년 KBS 12기 공채 개그우먼으로 연예계에 데뷔한 김숙은 ‘따귀소녀’ ‘난다 김’ 등의 캐릭터를 소화하며 큰 사항을 받았다. 이후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여자 예능상, KBS 연예대상 토크&쇼부문 최우수상에 이어 지난해 제9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특히 몇년전부터 걸크러시의 대명사이자 연예계 대표 여성 방송인으로서 제2의 전성기를 보내고 있다. 현재 ‘악플의 밤’ ‘구해줘, 홈즈’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옥탑방의 문제아들’ ‘연애의 참견2’ ‘비디오스타’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인기 몰이 중이다.


hongsfilm@sportsseoul.com

사진|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1위 득표로 미스맥심 3강진출! 파워 인플루언서가 대세네...
  2. 2. 설리 비보에 최자 향한 도 넘은 악플 테러…'2차 가해' 우려
  3. 3. "싸우지 마세요" 주북 스웨덴 대사가 공개한 남북전 경기 중 충돌 영상
  4. 4. 'PD수첩', CJ 오디션 프로그램 민낯 폭로…이해인 "이용당한 것"
  5. 5. 최자, 故 설리 애도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보고싶다"
  6. 6. 빅토리아, 故설리 비보에 한국行…中 드라마 촬영 중단
  7. 7. 이강인, '골든보이' 최종후보 20인에 선정…더 리흐트·펠릭스와 경쟁
  8. 8. 구하라, 故설리 추억하며 눈물 "언니가 네 몫까지 열심히 살게"
  9. 9. 호날두, 지난해 SNS 수입 메시-베컴보다 많은 577억
  10. 10. 경찰 측 "설리 1차 부검 결과, 타살 혐의점 없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