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친 음주운전 방조' 오승윤 "막지 못한것 전적으로 제잘못"[공식입장]
  • 입력 2019-07-11 18:01
  • 수정 2019-07-11 18: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승윤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 여자친구의 음주운전을 방조한 혐의로 경찰에 적발된 배우 오승윤 측이 공식입장을 밝혔다.

오승윤의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11일 오후 보도자료를 통해 오승윤이 지난달 26일 인천 서부경찰서에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조사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경찰에 따르면 오승윤이 지난달 26일 오전 1시께 인천시 서구 청라동 한 도로에서 여자친구 A(22)씨의 음주운전을 알고도 방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당일 청라동 한 주점에서 술을 마신 뒤 오승윤의 BMW 520D 승용차를 50m가량 몰다가 단속 중이던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01%였다.

또한, 오승윤은 보도자료를 통해 “비록 말리려고 시도하긴 했지만, 끝까지 A씨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라며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진심 어른 마음을 전했다.

한편, 오승윤은 아역배우 출신으로 KBS2 ‘매직키드 마수리’로 얼굴을 알렸다. 올초 화제작이었던 SBS ‘황후의 품격’에 나섰고, 현재는 MBC ‘호구의 연애’에 출연중이다. 또, 방송을 앞둔 JTBC ‘멜로가 체질’에도 캐스팅되며 드라마 촬영에 한창이다.

다음은 오승윤 소속사의 공식입장 전문.

배우 오승윤의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입니다.

소속사 확인 결과, 오승윤은 지난달 26일 인천시 서구에서 동승하고 있던 여성 A씨의 음주운전을 방조했습니다. 이로 인해 오승윤은 인천 서부경찰서에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돼 조사를 받았습니다.

오승윤은 “비록 말리려고 시도하긴 했지만, 끝까지 A씨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라며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입장을 전했습니다.

오승윤은 경찰 조사를 받고, 이에 따라 나올 결과를 겸허히 수용할 예정입니다.

불미스러운 일로 팬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합니다.



cho@sportsseoul.com

사진| 강영조기자 kanjo@sportsseoul.com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1위 득표로 미스맥심 3강진출! 파워 인플루언서가 대세네...
  2. 2. 설리 비보에 최자 향한 도 넘은 악플 테러…'2차 가해' 우려
  3. 3. "싸우지 마세요" 주북 스웨덴 대사가 공개한 남북전 경기 중 충돌 영상
  4. 4. 'PD수첩', CJ 오디션 프로그램 민낯 폭로…이해인 "이용당한 것"
  5. 5. 최자, 故 설리 애도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보고싶다"
  6. 6. 빅토리아, 故설리 비보에 한국行…中 드라마 촬영 중단
  7. 7. 이강인, '골든보이' 최종후보 20인에 선정…더 리흐트·펠릭스와 경쟁
  8. 8. 구하라, 故설리 추억하며 눈물 "언니가 네 몫까지 열심히 살게"
  9. 9. 호날두, 지난해 SNS 수입 메시-베컴보다 많은 577억
  10. 10. 경찰 측 "설리 1차 부검 결과, 타살 혐의점 없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