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한 유연성" 신수지, 늘씬한 몸매로 시그니처 다리찢기
  • 입력 2019-08-14 06:50
  • 수정 2019-08-14 06: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체조 선수 출신 방송인 신수지가 여전한 유연성을 뽐냈다.


신수지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시그니처"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수지는 체조 선수 시절 시그니처 포즈였던 다리 찢기를 선보였다. 은퇴 후에도 여전히 늘씬한 몸매를 자랑하며 독보적인 유연성을 뽐냈다.


올림픽 오륜 마크 앞에서도 다리를 뻗어 올려 곧은 자세를 선보였다. 운동복 사이로 드러난 탄탄한 복근과 매끈한 몸매가 눈에 띈다.



한편, 신수지는 지난 2011년 리듬체조 선수 은퇴 후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지난 6월 종영한 JTBC4 예능프로그램 '뷰티룸' 등 다양한 방송에 출연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ㅣ신수지 인스타그램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발리서 깜짝 결혼' 최소라, 모델 포스 넘치는 비키니 사진 공개
  2. 2. 아유미, 뒤태 훤히 드러낸 서머룩…'청순+섹시' 매력
  3. 3. 변상욱 앵커, 조국 비판한 청년에 '수꼴' 발언 논란
  4. 4. '일로 만난 사이' 이효리, 유재석에 "최근에 키스해봤어?" 남다른 입담
  5. 5. '바다가 들린다' 장도연, 174cm ‘워너비 서핑퀸’의 위엄...비주얼만은 이미 프로
  6. 6. 황의조, 3경기 연속 선발+리그앙 데뷔골…보르도도 시즌 첫 승 신고
  7. 7. '호텔 델루나' 여진구를 향한 이지은의 싸늘한 분노. 긴장감UP. 왜?
  8. 8. '원정도박 의혹' 양현석·승리, 이번 주 경찰 소환 조사
  9. 9. '무면허 뺑소니' 손승원, 상고 포기...징역 1년 6개월형 확정
  10. 10. 충격의 양키스전, 디그롬 맹추격에 류현진 사이영상 적신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