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서, 빠질듯한 눈빛 "하얗게 우울한 게 좋아"[★포토]
  • 입력 2019-08-13 14:49
  • 수정 2019-08-13 14: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민서1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가수 민서가 문학잡지 ‘릿터(Littor)’에서 진솔한 책 이야기를 전했다.

올해 미니앨범 ‘The Diary of youth(더 다이어리 오브 유스)’를 발표하고, 웹드라마 ‘좀 예민해도 괜찮아’, ‘어쨌든 기념일’ 등에 출연하며 다방면으로 활동 중인 민서.

그는 릿터 인터뷰를 통해 책을 좋아하게 된 계기와 자신만의 독서 취향을 풀어놓았다. 화보 속 민서는 부드러우면서도 강단 있는 매혹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민서는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를 읽고 책에 재미를 붙이기 시작했다고. “어렸을 때 본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를 고등학생 때 다시 읽었는데 너무 재밌더라. 그때부터 소설을 조금씩 읽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소설은 단편보다 장편을 선호한다. 또한 직접 읽어 보고 느낌이 좋은 책을 골라 사는걸 좋아해 서점에서 꽤 시간을 보낸다”고 덧붙였다.

그는 자신의 책 취향에 대해 ”하얗게 우울한 게 좋다. 어둡지는 않고, 밝지만 가라앉은 감정이나 슬픔이 느껴지는 책이 끌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민서는 다음 앨범에 대해 ”여러 작가님들과 협업을 해보려고 한다. 아직 초기 단계인데 재미있는 프로젝트가 될 것 같다“고 귀띔했다.

민서의 인터뷰 전문과 화보는 문학잡지 릿터 19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릿터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신예지, 여리여리함 속 반전 볼륨 '아나운서 맞아?'
  2. 2. '머슬퀸' 윤다연, 비키니 입고 육감 몸매 폭발
  3. 3. '흰 티·청바지면 충분' 태연, 군살 제로 몸매
  4. 4. '살림남2' 팝핀현준X어머니의 갈등과 눈물, 어떤 사연이?
  5. 5. '전현무와 열애♥' 이혜성 누구? #서울대 출신 재원 #KBS 아나운서 #28세
  6. 6. '아이콘택트' 레이디스 코드, 여전히 그리운 故권리세·은비[SS리뷰]
  7. 7. 전현무 측 "이혜성 아나운서와 서로 알아가는 단계"[공식입장]
  8. 8. "FA컵 우승보너스 균등분배하자"…주장의 품격 보여준 염기훈
  9. 9. '첫 경기+거포군단+오심' 삼중고 극복한 '대투수' 양현종의 관록투[프리미어12]
  10. 10. 전지현(Gianna Jun), 이목구비 하나하나 아름다워 (네파 포토월) [SS쇼캠]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