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우 박동원 배트에 맞아 삼두근 타박상, 보호차원 교체
  • 입력 2019-08-13 20:52
  • 수정 2019-08-13 20: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 LG 이성우,

LG 이성우가 13일 잠실 키움전에서 타격하고있다. 2019.08.13. 잠실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잠실=스포츠서울 윤세호기자] LG 베테랑 포수 이성우가 경기 중 상대 타자 배트에 맞아 교체됐다.

이성우는 13일 잠실 키움전에 8번 타자 포수로 선발 출장했다. 4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 중전안타를 치면서 공격에서 활약한 이성우는 6회초 수비 중 상대 타자 박동원의 배트에 맞았다. 박동원의 크게 휘두른 배트가 이성우의 팔을 강타했고 이성우는 고통을 호소하며 더그아웃을 향했다. 이성우 대신 유강남이 포수 마스크를 썼다.

LG 구단 관계자는 “이성우가 왼쪽 삼두근 타박상을 당했다. 선수보호 차원에서 교체했고 아이싱 치료 중이다”고 밝혔다.

bng7@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 비율 실화?" 클라라, 비현실적 8등신 몸매
  2. 2. "명예훼손VS성폭행" 김건모 고소 주장 여성, 경찰조사. 앞으로 향방은?[SS이슈]
  3. 3. "전 남친 이니셜도 있다" 한예슬, 12개 타투 의미 공개
  4. 4. 140만달러 뿌리친 레일리 욕심이 너무 과했나?
  5. 5. 김도건 "교수님이었던 조여정, '현장에서 보자'는 약속 지키고파"[SS픽!뉴페이스]
  6. 6. 배진영 측 "경솔한 발언 후회…악의적 게시물 강력 법적 조치 예정"
  7. 7. 맥스큐 커버걸 홍유진-이종은-정예리, '완판'은 당연한 것!
  8. 8. '2019 슈퍼모델 1위' 장원진 "'런닝맨' 출연하고 싶어요"[런웨이톡]
  9. 9. "정말 무섭다" BTS 뷔 발언으로 사생팬·홈마 문화 '재공론화'[SS이슈]
  10. 10. "더 좋은 리그 꿈꾸는 건 당연"…손흥민, 후배 황희찬 도전 응원[현장인터뷰]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