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들과 나란히…류현진, 페드로 마르티네스 이어 ERA+ 역대 2위
  • 입력 2019-08-14 10:13
  • 수정 2019-08-14 10:1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류현진

류현진. 캡처 | LA다저스


[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경이로운 페이스를 보여주고 있는 류현진(32·LA다저스)의 올시즌 성적은 메이저리그 전설들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다.

미국 매체 LA타임즈는 14일(한국시간) 류현진의 기록을 조명하면서 올시즌 류현진의 조정 방어율(ERA+)를 집중 분석했다. 조정 방어율은 리그의 방어율과 구장 특성등을 고려해 만든 지표다. 100이 평균이고 이보다 높으면 뛰어나다는 의미다. 이에 따르면 류현진은 1901년 이후 한 시즌 142이닝 이상 소화한 투수 중 역대 2위의 조정 방어율 기록을 세우고 있다.

LA타임스는 “류현진은 ERA+ 284를 기록해 2000년 페드로 마르티네스(291)에 이어 역대 2위를 달리고 있다. 이는 1994년 그렉 매덕스(271·4위)를 넘어서는 기록”이라고 전했다. 류현진의 조정 방어율은 역대 다저스 투수 중에도 압도적 1위다. 2위는 2016년의 클레이턴 커쇼(237)이고, 3위는 2015년의 잭 그레인키(222)다.

역대 최고의 투수로 평가받고 있는 마르티네스, 더치 레오나드(279·3위), 매덕스 등 전설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는 것만 보더라도 류현진이 올시즌 얼마나 뛰어난 페이스를 보여주고 있는지 알 수 있다. 류현진은 오는 18일 완봉승을 거둔 적 있는 애틀랜타를 상대로 시즌 13승에 도전한다.
superpower@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50대 맞아? 엄정화, 군살 1도 없는 관리의 신 [★SNS]
  2. 2. ‘세련미의 절정’ 모델 오채원, 블랙과 핑크 비키니입고 새해 인사 전해
  3. 3. 유명 영화인 출신 연기 학원 원장, 미성년자 수강생 성추행 의혹
  4. 4. '아이콘택트' 길, 혼인신고와 득남 고백…장모님, 사위 거절
  5. 5. 양치승 "기안84 꾸준히 운동 중…복귀한 김우빈, 한시름 놨죠"[SS인터뷰]
  6. 6. 머리와 발 '쾅쾅'…설 연휴 함께 한 '슈퍼 SON'[현장리포트]
  7. 7. 벌랜더의 사이영상 수상, 모유수유....슈퍼모델 케이트 업튼, SNS로 남편과 아기에 대한 지극한 사랑 전해
  8. 8. 티파니 영 (TIFFANY YOUNG), 비타민 C 같은 상큼함 (인천공항) [SS쇼캠]
  9. 9. 라이징스타 배선영-원지민-이윤선-조애라, 맥스큐 커버와 2020년 머슬마니아는 내 꺼![이주상의 e파인더]
  10. 10. 중국 땅을 벗어나라…스포츠도 '우한 폐렴 비상'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