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묵하던 최지만, 역전 투런포 포함 한 경기 3개 장타쇼 폭발
  • 입력 2019-08-14 17:17
  • 수정 2019-08-14 17: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최지만

탬파베이 최지만. 캡처 | 탬파베이 트위터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탬파베이 최지만(28)이 통렬한 역전 투런포를 터뜨렸다.

최지만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와 원정 경기에서 5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4로 맞선 7회 초 우중월 역전 투런 홈런으로 웃었다.

7회 초 2사에서 타석에 들어선 그는 상대 우완 미셀 바에스의 시속 153㎞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밀어쳐 오른쪽 담장을 넘겼다. 지난달 29일 토론토전에서 홈런을 터뜨린 뒤 16일 만에 다시 아치를 그렸다. 시즌 11호 홈런. 탬파베이는 최지만의 이 홈런을 발판으로 7-5 승리를 거두면서 5연승을 달렸다.

최지만은 앞서 2회 초와 3회 초 상대 좌완 에릭 로르를 상대로 연달아 2루타를 터뜨리면서 시즌 13~14번째 2루타까지 만들어냈다. 이전까지 5경기 연속 무안타로 침묵한 그는 이날 ‘장타 쇼’를 펼치면서 부진 탈출을 알렸다. 그가 메이저리그 진출 이후 한 경기 장타 3개를 해낸 건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두 차례 2루타는 평소 약했던 좌완 투수를 상대로 터뜨려서 더욱 의미가 있다.

최지만은 이날 5타수 3안타(1홈런) 2타점 2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55에서 0.261로 끌어올렸다.
kyi0486@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발리서 깜짝 결혼' 최소라, 모델 포스 넘치는 비키니 사진 공개
  2. 2. 아유미, 뒤태 훤히 드러낸 서머룩…'청순+섹시' 매력
  3. 3. 변상욱 앵커, 조국 비판한 청년에 '수꼴' 발언 논란
  4. 4. '일로 만난 사이' 이효리, 유재석에 "최근에 키스해봤어?" 남다른 입담
  5. 5. '바다가 들린다' 장도연, 174cm ‘워너비 서핑퀸’의 위엄...비주얼만은 이미 프로
  6. 6. 황의조, 3경기 연속 선발+리그앙 데뷔골…보르도도 시즌 첫 승 신고
  7. 7. '호텔 델루나' 여진구를 향한 이지은의 싸늘한 분노. 긴장감UP. 왜?
  8. 8. '원정도박 의혹' 양현석·승리, 이번 주 경찰 소환 조사
  9. 9. '무면허 뺑소니' 손승원, 상고 포기...징역 1년 6개월형 확정
  10. 10. 충격의 양키스전, 디그롬 맹추격에 류현진 사이영상 적신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