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군 1군 복귀시점은 언제? "아직 확정할 단계 아냐"
  • 입력 2019-08-14 17:51
  • 수정 2019-08-14 17: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김태군

NC 다이노스 김태군.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대전=스포츠서울 서장원기자] NC 이동욱 감독이 선수단에 복귀한 김태군의 기용 시점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김태군은 지난 12일 경찰야구단에서 전역해 NC 선수단에 합류했다. 13일부터 1군 등록이 가능했지만 NC 이동욱 감독은 김태군을 등록하지 않았다. 김태군이 전역 말미 실전 경기를 많이 소화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말년 휴가도 반납하고 NC 선수단과 훈련을 소화했지만 실전 경험이 부족한 김태군을 무작정 1군에 올릴 수 없었다.

이 감독은 14일 대전 한화전을 앞두고 취재진과 만나 “수비하는데 문제는 없다는 보고를 받았다. 하지만 타격이 아직 부족하다. 몸 잘 만들고 있으라고 얘기해놨다”고 말했다. 김태군의 복귀 시점에 대해서는 “아직 언제 복귀한다고 말할 시점이 아니”라며 “몸상태가 좋다는 보고를 받으면 상황을 봐서 기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몸상태를 최상으로 만드는 게 우선이다.

NC는 당분간 포수 엔트리를 2명만 활용할 계획이다. 주전 포수 양의지가 고정된 가운데 나머지 한 자리는 현재 김형준이 맡고 있다. 김태군의 몸상태에 따라 변화가 생길수도 있다.
superpower@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발리서 깜짝 결혼' 최소라, 모델 포스 넘치는 비키니 사진 공개
  2. 2. 아유미, 뒤태 훤히 드러낸 서머룩…'청순+섹시' 매력
  3. 3. 변상욱 앵커, 조국 비판한 청년에 '수꼴' 발언 논란
  4. 4. '일로 만난 사이' 이효리, 유재석에 "최근에 키스해봤어?" 남다른 입담
  5. 5. '바다가 들린다' 장도연, 174cm ‘워너비 서핑퀸’의 위엄...비주얼만은 이미 프로
  6. 6. 황의조, 3경기 연속 선발+리그앙 데뷔골…보르도도 시즌 첫 승 신고
  7. 7. '호텔 델루나' 여진구를 향한 이지은의 싸늘한 분노. 긴장감UP. 왜?
  8. 8. '원정도박 의혹' 양현석·승리, 이번 주 경찰 소환 조사
  9. 9. '무면허 뺑소니' 손승원, 상고 포기...징역 1년 6개월형 확정
  10. 10. 충격의 양키스전, 디그롬 맹추격에 류현진 사이영상 적신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