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윤종신, 마지막 방송...MC들의 이별 선물 증정식(종합)
  • 입력 2019-09-12 00:46
  • 수정 2019-09-12 00: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조효정기자] MC 윤종신이 '라디오스타'하차 소감을 전했다.


11일 밤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윤.따(윤종신에게 따진다)의 밤'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영화감독 장항준, 개그맨 유세윤, 작사가 김이나, 가수 박재정이 출연해 윤종신에 대해 이야기를 했다.


이날 윤종신은 '라디오스타' 하차 소식을 전했다. 10년째 '월간윤종신'으로 꾸준히 신곡을 발표해온 윤종신은 "이전과 다른 환경에서 해보자는 생각에서 아는 사람이 아무도 없는 곳에서 곡을 써보려고 한다"며 '이방인 프로젝트'를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노래 가사에서는 힘들다고 하지만 실제로 힘들고 외로울 일이 없다. 동떨어진 곳에서 이방인의 느낌으로 살아보지도 않고 외롭다고 말해도 될까 싶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3년 전에 아내에게 허락을 구했는데, 아내가 가라고 하더라. 아내가 테니스 선수 시절 해외를 스태프 없이 홀로 다녔다. '외롭지만 그만큼 얻는 게 많다'는 것을 아내가 안다"고 설명했다.


윤종신은 또 "방송을 시작한 게 2000년이다. 20년간 하루도 방송에 안 나온 적이 없더라"면서 "시야에서도 사라져보려고 한다. SNS도 한 달 정도는 안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재정은 "윤종신이 정말 좋은 사람이라는 걸 알리는 게 목표"라며 "까야 재밌다고 해도 윤종신 선생님 정말 위대하신 분이거든요. 위대하고 멋쟁이거든요"라며 윤종신을 찬양했다. 윤종신은 당황해하며 "마지막 방송이니까 재밌어야 해"라고 덧붙였다.


장항준은 윤종신에게 경제적으로 도움받았던 사연을 밝혔다. 그는 "윤종신은 내게 거의 은행 같은 존재였다"며 "경제적으로 너무 힘든 시기가 있었다. 윤종신에게 연락해 다음 달에 갚을 건데 300만 원만 빌려줄 수 있는지 물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평소 같으면 윤종신이 흔쾌히 알겠다고 할 텐데 그날은 가만히 듣고 있더니 '우리 나이가 몇인데 그 돈도 없냐'고 말하더라"고 밝혔다. 자신이 윤종신에게 경제적으로 의지한 사실을 인정하며 고마움을 드러냈다.


2부에서는 선물 증정식이 그려졌다. 김국진은 런닝화를, 김구라는 페도라와 하와이안 셔츠, 그리고 아는 선배가 썼다는 책을 선물했다. 윤종신은 책 속에서 100유로 한 장을 발견했다. 이를 본 윤종신은 "한 장이네? 주르륵 있어야 하는 거 아니야?"라고 물어 웃음을 안겼다.


안영미는 "저는 진짜 깊이 생각하고 선택한 거다. 오빠가 워낙에 화장실 가는 거 좋아하니까"라면서 휴대용 비데 티슈를 선물했다. 윤종신이 "이거 진짜 필요해"라며 반겼다. 제작진은 윤종신이 '라스'에 출연한 12년간의 얼굴을 담은 사진 퍼즐 액자를 선물했다. 윤종신은 "너무 감사합니다"라며 모두에게 인사했다.


윤종신은 마지막을 기념하며 '남겨진 이들을 위해 들려주고픈 노래'를 직접 선정했다. 윤종신은 '이방인 프로젝트'를 앞두고 소회와 다짐을 정리한 곡인 '늦바람'을 불렀다.


끝으로 윤종신은 "저는 50이 인생의 중간이라는 생각이 든다. 새롭게 뭘 준비해야 할 시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노래를 마친 뒤 윤종신은 "라스는 다음 주에 만나시고 저는 돌아오면 만나요"라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chohyojeong@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양준혁, 性스캔들 논란 "숨겨진 저 사람의 본성"
  2. 2. "정면돌파할 것"...'성 스캔들' 양준혁, 기민한 대처로 논란 일단락
  3. 3. '해명' 유승준 vs '침묵' MC몽, '병역 논란 후 180도 엇갈린 상황' 이유는?[SS이슈]
  4. 4. '혐의 일부 인정' 비아이·'마약 권유 폭로' 세리, 멈춤 없는 마약스캔들[SS초점]
  5. 5. 19만 팔로워의 파워 인플루언서 윤체리, 거부할 수 없는 깊은 시선과 꿀벅지!
  6. 6. 오만석, '주점 캐셔' 발언 사과 "혐오성 발언 죄송스럽게 생각"[전문]
  7. 7. BJ서윤, 수위 높은 질문에 서강준 언급...성희롱 논란
  8. 8. 32kg 유재환 직접 전한 근황, 다이어트 후 건강 이상 없다!
  9. 9. 시간 부족했던 손흥민, 평점 6.1 팀 내 최하점 받아
  10. 10. 화성연쇄살인범의 충격적인 두 얼굴...교도소에선 모범수였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