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강모드 양현종, 이강철-선동열로 향한다
  • 입력 2019-09-12 10:54
  • 수정 2019-09-12 11: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 양현종, 15승 달성

2019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3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KIA 양현종이 경기 후 박흥식 감독대행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2019. 9. 3.대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배우근 기자] 그야말로 극강모드다.

KIA 에이스 양현종이 11일 사직 롯데전에서 무사사구 완봉승을 거뒀다. 팀은 그의 호투에 힘입어 4-0으로 승리했다.

양현종은 9이닝 동안 3안타 7삼진 무볼넷 완벽투로 시즌 16승(8패)을 수확했다. 투구수 불과 86개로 개인통산 4번째 완봉승을 거뒀다.

양현종은 타이거즈의 전설로 한걸음 더 다가가고 있다. 현재 136승 85패.

타이거즈 역대 130승 이상을 기록한 투수는 단 두 명. 선동열(146승)과 이강철(152승)이다.

양현종이 페이스를 유지하면 내년시즌 도달 가능한 수치다.

한편 국내 또다른 좌완에이스 김광현(134승77패)도 양현종과 함께 뜨겁게 경쟁중이다
kenny@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모델 신재은, 뽀얀 피부+볼륨감으로 '남심 저격'
  2. 2. '77억의 사랑' 김원효X심진화, 녹화도중 부부싸움 일어난 사연은?
  3. 3. 일본서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참여한 의료진에 '병균' 취급 등 집단 이지매 발생
  4. 4. 송혜교, 흑백사진으로도 감출 수 없는 빛나는 미모
  5. 5. '언니네 쌀롱' 유빈, 1인 기획사 설립…JYP 반응 공개
  6. 6. "슬라이더 최고였다" 첫 등판 김광현, STL 감독에 눈도장 쾅
  7. 7. "씨야로 기적같은 주말 보내" 남규리, '슈가맨3' 출연 소감[전문]
  8. 8. 신천지 측 "신천지가 피해자! 근거없는 비방 삼가해달라"
  9. 9. 무리뉴의 깊은 한숨 "토트넘 공격수들은 병원에 있다"
  10. 10. 크레용팝 출신 금미, 오늘(23일)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