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또 안재현 저격+문자 공개 "왜 날 HB에 영입했는지 의문"[전문]
  • 입력 2019-10-07 20:25
  • 수정 2019-10-08 08: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구혜선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배우 구혜선이 다시한번 이혼 소송 중에 있는 안재현을 저격했다.

7일 오후 구혜선은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과 함께 자신이 HB엔터테인먼트 측에 보낸 문자 내용도 공개했다.

먼저 구혜선은 자신이 공개한 문자에 대해 “이건 8월에 보낸 문자이고 벌써 10월이네요. 회사가 안재현 씨의 이혼에 관여하면서 저와는 신뢰가 훼손된 상태였습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안재현 씨와 대표님이 저의 험담을 나눈 내용은 디스패치 포렌식 문자가 아닌 카톡에 있었으며, 저와 안재현 씨가 이 부분에 대해 나눈 내용을 제가 녹취하여 법원에 제출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안재현이 자신을 왜 HB엔터테인먼트에 영입되도록 도움을 준 거냐고 의문을 제기하면서, HB엔터와 계약 해지를 원한다는 입장도 덧붙였다.

문자에서 구혜선은 HB엔터 측에 “이사님 통해 계약해지 해주신다는 말씀은 전해 들었어요. 부부 문제는 부부가 해결하는 것이 맞고, 안재현 씨도 비겁하게 대표님 뒤에 숨는 행동은 안했으면 해서요”라며 계약 해지를 요청하고 있다.
구혜선문자

한편 지난 8월 구혜선과 안재현의 불화가 알려진 것도 구혜선의 폭로를 통해서였다. 당시 구혜선이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나는 가정을 지키려고 한다”라며 SNS에 글을 올린 것. 또한 안재현과 사적으로 나눈 문자 내용도 공개하며 진흙탕 싸움을 시작했다.

결국 두 사람의 갈등은 법원으로 향해 현재 이혼 소송 중에 있다. 구혜선은 이 같은 상황에도 자신의 책, 전시회, 신곡 등을 홍보하는가 하면, 일상도 소소하게 전하며 활발하게 SNS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안재현과 불화를 알린 후 잠정 은퇴도 선언했지만 이와 상반된 행보를 보이고 있어 의아함을 자아냈다. 나아가 다시금 폭로를 재개해 또 다시 이슈로 떠올랐다.

다음은 구혜선 글 전문

이건 8월에 보낸 문자이고 벌써 10월이네요. 회사가 안재현 씨의 이혼에 관여하면서 저와는 신뢰가 훼손된 상태였습니다.

안재현 씨와 대표님이 저의 험담을 나눈 내용은 디스패치 포렌식 문자가 아닌 카톡에 있었으며 저와 안재현 씨가 이 부분에 대해 나눈 내용을 제가 녹취하여 법원에 제출했습니다.

현재 매니지먼트의 도움 없이 저는 혼자 일을 하고 있는데요. 이럴 거면 2개월 전 안재현 씨는 저를 왜 이 회사에 영입되도록 도움을 준 것일까요. 의문이 듭니다.

2년 동안 무수한 문자를 나눈 부부인데 달랑 몇 개를 골라내어 본인에게 유리하도록 재편집하고 디스패치에 보도한 안재현 씨의 회사는 이상하게도 저와 같은 회사인 HB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의 인격권을 침해한 HB엔터테인먼트는 조속히 계약 해지를 해주시길 바랍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 | 구혜선 SNS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 비율 실화?" 클라라, 비현실적 8등신 몸매
  2. 2. "명예훼손VS성폭행" 김건모 고소 주장 여성, 경찰조사. 앞으로 향방은?[SS이슈]
  3. 3. "전 남친 이니셜도 있다" 한예슬, 12개 타투 의미 공개
  4. 4. 140만달러 뿌리친 레일리 욕심이 너무 과했나?
  5. 5. 김도건 "교수님이었던 조여정, '현장에서 보자'는 약속 지키고파"[SS픽!뉴페이스]
  6. 6. 배진영 측 "경솔한 발언 후회…악의적 게시물 강력 법적 조치 예정"
  7. 7. 맥스큐 커버걸 홍유진-이종은-정예리, '완판'은 당연한 것!
  8. 8. '2019 슈퍼모델 1위' 장원진 "'런닝맨' 출연하고 싶어요"[런웨이톡]
  9. 9. "정말 무섭다" BTS 뷔 발언으로 사생팬·홈마 문화 '재공론화'[SS이슈]
  10. 10. "더 좋은 리그 꿈꾸는 건 당연"…손흥민, 후배 황희찬 도전 응원[현장인터뷰]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