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중한 벤투 감독 "스리랑카전 선발 라인업, 최종 훈련 후 내일 결정"
  • 입력 2019-10-09 18:35
  • 수정 2019-10-09 18: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벤투

제공 | 대한축구협회

[화성=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스리랑카전 출전 명단 결정된 것 없어”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오는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2차전 스리랑카와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스리랑카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2위로 아시아지역 2차예선에 참가한 40개국 중 가장 낮은 순위에 올라있는 최약체다. 승리는 물론 다득점 경기를 예상하는 것도 그리 이상한 일은 아니다. 더욱이 벤투호에 소집된 손흥민(토트넘)을 비롯해 황희찬(잘츠부르크), 황의조(지롱댕 보르도)까지도 소속팀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어떤 공격 조합을 기용할 것인지에 대한 기대감도 상당하다.

그럼에도 벤투 감독은 조심스러운 입장을 내놨다. 벤투 감독은 경기 하루전 9일 공식 기자회견을 통해 “지켜봐야 할 거 같다. 선수들이 원하는 만큼 출전시간을 줄수도 없고, 모두를 출전시킬 수도 없다. 우리는 각 경기마다 최선이라고 판단이 되는 11명의 선수들을 내보내고 있다. 황희찬, 손흥민 등 많은 선수들이 여러 포지션에서 활약이 가능하다. 오늘 훈련까지 지켜본 뒤 내일 오전에 선발 명단을 결정할 예정이다”고 말을 아꼈다.

손흥민의 활용법에 대해서도 경기 하루전까지도 결정된 것이 없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 벤투 감독은 “아직까지 (손흥민 활용에 대한)계획은 전혀 없다. 한가지는 손흥민은 경기에는 나설 것이다. 출전 시간이나 교체에 대한 부분은 정해진 것이 없다”고 설명했다. 지난 9월 A매치 2연전 당시 벤투호에 처음 부름을 받았던 김신욱(상하이 선화)에 대한 활용법에 대해서도 신중한 입장을 견지했다. 벤투 감독은 “훈련을 해서 김신욱 활용해야될 지에 대한 정보도 생겼고, 어떻게 활용할지 생각하는 부분도 있다. 한 번 더 훈련할 기회가 있기 때문에 훈련 지켜보고 결정하겠다”고 강조했다.

beom2@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50대 맞아? 엄정화, 군살 1도 없는 관리의 신 [★SNS]
  2. 2. ‘세련미의 절정’ 모델 오채원, 블랙과 핑크 비키니입고 새해 인사 전해
  3. 3. 유명 영화인 출신 연기 학원 원장, 미성년자 수강생 성추행 의혹
  4. 4. '아이콘택트' 길, 혼인신고와 득남 고백…장모님, 사위 거절
  5. 5. 양치승 "기안84 꾸준히 운동 중…복귀한 김우빈, 한시름 놨죠"[SS인터뷰]
  6. 6. 머리와 발 '쾅쾅'…설 연휴 함께 한 '슈퍼 SON'[현장리포트]
  7. 7. 벌랜더의 사이영상 수상, 모유수유....슈퍼모델 케이트 업튼, SNS로 남편과 아기에 대한 지극한 사랑 전해
  8. 8. 티파니 영 (TIFFANY YOUNG), 비타민 C 같은 상큼함 (인천공항) [SS쇼캠]
  9. 9. 라이징스타 배선영-원지민-이윤선-조애라, 맥스큐 커버와 2020년 머슬마니아는 내 꺼![이주상의 e파인더]
  10. 10. 중국 땅을 벗어나라…스포츠도 '우한 폐렴 비상'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