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중한 벤투 감독 "스리랑카전 선발 라인업, 최종 훈련 후 내일 결정"
  • 입력 2019-10-09 18:35
  • 수정 2019-10-09 18:3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벤투

제공 | 대한축구협회

[화성=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스리랑카전 출전 명단 결정된 것 없어”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오는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2차전 스리랑카와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스리랑카는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2위로 아시아지역 2차예선에 참가한 40개국 중 가장 낮은 순위에 올라있는 최약체다. 승리는 물론 다득점 경기를 예상하는 것도 그리 이상한 일은 아니다. 더욱이 벤투호에 소집된 손흥민(토트넘)을 비롯해 황희찬(잘츠부르크), 황의조(지롱댕 보르도)까지도 소속팀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어떤 공격 조합을 기용할 것인지에 대한 기대감도 상당하다.

그럼에도 벤투 감독은 조심스러운 입장을 내놨다. 벤투 감독은 경기 하루전 9일 공식 기자회견을 통해 “지켜봐야 할 거 같다. 선수들이 원하는 만큼 출전시간을 줄수도 없고, 모두를 출전시킬 수도 없다. 우리는 각 경기마다 최선이라고 판단이 되는 11명의 선수들을 내보내고 있다. 황희찬, 손흥민 등 많은 선수들이 여러 포지션에서 활약이 가능하다. 오늘 훈련까지 지켜본 뒤 내일 오전에 선발 명단을 결정할 예정이다”고 말을 아꼈다.

손흥민의 활용법에 대해서도 경기 하루전까지도 결정된 것이 없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 벤투 감독은 “아직까지 (손흥민 활용에 대한)계획은 전혀 없다. 한가지는 손흥민은 경기에는 나설 것이다. 출전 시간이나 교체에 대한 부분은 정해진 것이 없다”고 설명했다. 지난 9월 A매치 2연전 당시 벤투호에 처음 부름을 받았던 김신욱(상하이 선화)에 대한 활용법에 대해서도 신중한 입장을 견지했다. 벤투 감독은 “훈련을 해서 김신욱 활용해야될 지에 대한 정보도 생겼고, 어떻게 활용할지 생각하는 부분도 있다. 한 번 더 훈련할 기회가 있기 때문에 훈련 지켜보고 결정하겠다”고 강조했다.

beom2@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안젤리나 다닐로바 "외모 말고 다른 것도 보여주고 싶어요" [런way톡]
  2. 2. "리얼 여신 포스" 클라라, 은근한 섹시미 방출 [★SNS]
  3. 3. 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1위 득표로 미스맥심 3강진출! 파워 인플루언서가 대세네...
  4. 4. "남북은 전쟁 중", "패배는 김정은의 굴욕"…외신도 주목한 '캄캄이' 남북대결
  5. 5. 설리 비보에 최자 향한 도 넘은 악플 테러…'2차 가해' 우려
  6. 6. 'PD수첩', CJ 오디션 프로그램 민낯 폭로…이해인 "이용당한 것"
  7. 7. "싸우지 마세요" 주북 스웨덴 대사가 공개한 남북전 경기 중 충돌 영상
  8. 8. 외인감독과 동행 KIA '올드스쿨' 탈피해 올뉴 타이거즈 선포
  9. 9. 故설리, 장례식장 취재 관행 바뀌어야 한다[SS이슈]
  10. 10. 최자, 故 설리 애도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보고싶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