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투호 첫 선발에 4골 폭발…김신욱, 롱볼+패스 축구 다 보여줬다
  • 입력 2019-10-11 05:00
  • 수정 2019-10-11 05: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 김신욱 \'네 골~\'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한국과 스리랑카의 경기가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렸다. 김신욱이 자신의 네 번째 골을 넣은 후 환호하고 있다. 화성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화성=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큰 틀에서 철학을 유지하면서도 적절한 크로스로 상대를 공략하는 운영이 돋보였다.

축구대표팀 김신욱(31·상하이 선화)이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조별리그 H조 2차전 스리랑카와의 경기에 선발 출전, 혼자 4골을 터뜨리며 팀의 8-0 대승을 이끌었다. 김신욱은 ‘벤투호’ 출범 후 처음으로 선발 출전한 경기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건재를 알렸다.

김신욱은 1-0으로 앞선 전반 17분 팀의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손흥민이 왼쪽에서 내준 공간 패스를 페널티박스 안에서 달려들며 절묘한 로빙슛을 시도해 골망을 흔들었다. 김신욱의 강점인 공중볼이 아니라 빠른 역습 상황에서 나온 득점이라 의미가 컸다. 후반 10분 득점은 이날 경기의 백미였다. 김신욱은 김민재에서 황희찬, 남태희로 이어진 패스 플레이의 마지막 주자로 나서 득점포를 가동했다. 벤투호의 최대 장점인 지공의 마무리를 담당했다. 머리로만 축구를 잘하는 게 아니라는 사실을 스스로 증명한 득점이었다.

당초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은 “김신욱과 팀이 서로 맞춰가야 한다. 팀이 원하는 축구에 녹아드는 게 중요하다”라며 김신욱이 들어가도 롱볼 위주의 축구를 하지 않겠다고 했다. 실제로 대표팀은 김신욱 선발 출전과 관계 없이 일관성 있는 색깔을 유지했다. 기존의 짧은 패스를 통해 전진하는 플레이가 이어졌다. 중앙 2선의 이강인과 남태희를 중심으로 상대 빈 공간을 공략하는 콤비네이션이 자주 나왔는데 김신욱도 중앙에서 적극적으로 공격에 관여하며 무난하게 녹아드는 모습이었다. 장기간 자리를 비우다 지난달 대표팀에 복귀했으나 이질감은 느껴지지 않았다.

그렇다고 신장이 196㎝에 달하는 김신욱의 제공권을 활용하지 않은 것은 아니다. 전반 30분 오른쪽 측면에서 김문환이 올린 정확한 크로스를 박스 안에 대기하던 김신욱이 받아 골대 왼쪽 구석 상단으로 정확하게 돌려놓는 헤더로 득점했다. 후반 19분에는 반대편에서 홍철이 연결한 느린 크로스를 강력한 헤더로 받아 넣으며 자신의 네 번째 골을 완성했다. 김신욱은 그 외에 코너킥 상황에서도 몇 차례 위협적인 플레이를 구사했다. 스리랑카 선수들이 상대적으로 단신이라 김신욱 위력이 배가됐다. 벤투 감독은 상대 밀집 수비로 인해 공간이 많이 나오지 않을 때에는 적절한 크로스로 해법을 찾을 수 있다는 작전도 보여줬다.

김신욱 활약으로 벤투 감독은 괜찮은 공격 옵션 하나를 추가했다. 기존의 황의조와 손흥민, 황희찬 등 여러 공격수들과 적절하게 조합하면 다양한 스타일의 공격을 구사할 수 있는 만큼 어느 때보다 의미가 큰 실험이었다. 스리랑카의 전력이 떨어지는 것을 고려해야겠지만 2차 예선 수준에서는 김신욱 같은 유형의 공격수가 위력적이라는 사실을 제대로 확인한 한 판이었다. 15일 평양 원정에서도 김신욱의 위력이 김일성경기장 4만 관중의 함성을 잠재울 수 있다.
weo@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안젤리나 다닐로바 "외모 말고 다른 것도 보여주고 싶어요" [런way톡]
  2. 2. "리얼 여신 포스" 클라라, 은근한 섹시미 방출 [★SNS]
  3. 3. 아나운서 출신 김나정, 1위 득표로 미스맥심 3강진출! 파워 인플루언서가 대세네...
  4. 4. "남북은 전쟁 중", "패배는 김정은의 굴욕"…외신도 주목한 '캄캄이' 남북대결
  5. 5. 설리 비보에 최자 향한 도 넘은 악플 테러…'2차 가해' 우려
  6. 6. 'PD수첩', CJ 오디션 프로그램 민낯 폭로…이해인 "이용당한 것"
  7. 7. "싸우지 마세요" 주북 스웨덴 대사가 공개한 남북전 경기 중 충돌 영상
  8. 8. 외인감독과 동행 KIA '올드스쿨' 탈피해 올뉴 타이거즈 선포
  9. 9. 최자, 故 설리 애도 "가장 아름다운 순간 함께해…무척 보고싶다"
  10. 10. 故설리, 장례식장 취재 관행 바뀌어야 한다[SS이슈]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