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민, 악플에 분노 "사진 한 장으로 성희롱적 댓글...신고할 것"
  • 입력 2019-10-19 09:54
  • 수정 2019-10-19 09: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박지민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가수 박지민이 악플러를 향해 분노, 결국 칼을 빼들었다.

박지민은 18일 자신의 SNS에 “제 사진 한 장으로 온갖 디엠(쪽지)에 하지도 않은 가슴 성형에 대한 성희롱, 디엠으로 본인 몸 사진 보내시면서 ‘한번 자자’라고 하시는 분, 특정 과일로 비교하면서 댓글 쓰시는 분들 디엠들 다 신고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박지민은 다소 노출된 의상으로 스타일링한, 성숙해진 근황을 공개한 바 있다. 해당 사진이 이슈가 되며 화제를 모았고, 악성 댓글이 달리기 시작했다. 성형 의혹과 성희롱적 반응도 줄을 이었다.

박지민

한편 박지민은 지난 2011년 SBS 오디션 프로그램 ‘케이팝 스타’로 얼굴을 알린 후, JYP와 계약하며 2012년 피프틴 앤드로 데뷔했다. 하지만 최근 JYP를 떠나 각자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사실상 해체로 박지민은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기대하게 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 | 박지민 SNS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퇴사가 '약'이 된 피트니스모델 김서현, "15kg을 빼고 모던키니 여왕으로 등극했죠"
  2. 2. '재킷 사이로...' 로드걸 김이슬, 숨길 수 없는 볼륨몸매[★SNS]
  3. 3. 미스맥심 보라, 퇴폐미란 비로 이런 것!
  4. 4. '조작논란' 유튜버 송대익 "지인과 몰카 올린 것, 안일했다" 공식사과[종합]
  5. 5. 이효리, 노래방 방문 사과 "시국 맞지 않는 행동 반성, 윤아에게 미안"[공식]
  6. 6. 김호중, 군입대 및 50대 스폰서 루머 부인 "명예훼손. 받은 돈은 그대로 있다"
  7. 7. 38년 전 그 날, 감상 젖은 류중일 감독 "청춘을 돌려다오!"[SS리와인드]
  8. 8. '51세 늦장가' 양준혁 품절 첫 소감 "늦은만큼 행복하게 살겠다"
  9. 9. 벤치실수와 무더기 에러, 롯데 혼돈의 7회말…허문회 감독 퇴장[SS현장]
  10. 10. 옥택연, 데뷔 12년만 첫 열애인정 후 근황 "놀라고 서운했을 팬들께 죄송"[★SNS]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