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먹대모 이영자, 요리까지 섭렵? 요리 솜씨 전격 공개
  • 입력 2019-11-08 15:34
  • 수정 2019-11-08 15:3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이영자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신상출시 편스토랑’ 드디어 먹대모 이영자의 메뉴가 탄생한다.

11월 8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는 스타들이 개발한 메뉴가 윤곽을 드러내고, 이를 향한 메뉴 평가단의 본격적인 평가가 시작된다. 그 중에서도 남다른 미각과 탁월한 맛표현으로 큰 사랑을 받는 ‘먹대모’ 이영자가 어떤 메뉴를 탄생시킬지 관심이 쏠린다.

앞서 이영자는 메뉴 대결 주제인 ‘쌀’에 대해 깊이 있게 접근했다. 다른 종류의 쌀로 지은 밥을 직접 먹고 맛을 비교해본 것. 뿐만 아니라 ‘밥’에 가장 잘 어울리는 맛으로 ‘매운맛’을 선택, 자신의 30년 단골집인 매운 닭발집을 찾아 특급 매운맛 레시피를 전수받았다.

이런 가운데 오늘(8일) 방송에서 ‘먹대모’ 이영자의 메뉴가 탄생한다. 평소 이영자의 먹는 모습에 더 익숙한 ‘신상출시 편스토랑’ 출연진들은 이영자의 숨겨진 요리실력을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고. 이렇게 많은 관심과 기대 속에 드디어 공개된 이영자의 메뉴는,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좋아하는 ‘밥’과 ‘매운맛’의 절묘한 조화가 감탄을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눈길을 끌었던 것은 이영자의 특급 아이디어였다고 한다. ‘밥’과 ‘매운맛’이라는, 어쩌면 익숙할 수 있는 조합을 이영자만의 아이디어로 신선하고 특별한 메뉴로 업그레이드시켰다는 전언이다. 여기에 ‘매운 닭발’의 노하우가 그대로 담겨 있어, 이영자 스스로 “국내 최초로 음식에 연령제한을 두고 싶다. 19금 불맛”이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한다.

과연 먹는 것이라면, 맛보는 것이라면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먹대모’ 이영자의 노하우가 그대로 담긴 최종 완성 메뉴는 무엇일까. 이영자의 메뉴에 메뉴 평가단은 어떤 평가를 할까. 이영자가 첫 번째 편의점 신상출시 영광을 거머쥘 수 있을까. ‘신상출시 편스토랑’ 3회 방송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편의점 신상출시가 코앞으로 다가오며 더욱 궁금증과 흥미를 더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1월 8일 금요일 밤 9시 45분 방송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KBS2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45세에 비키니여신으로 등극한 김순희, "3년 전에는 걷지도 못했어요"
  2. 2. [이주상의 e파인더] 수영만을 달군 최강 섹시 걸그룹 플라이위드미, 인기의 비결은 하루도 쉬지 않는 맹연습!
  3. 3. '너무 반짝반짝 눈이 부셔' 티파니 영, 로제와인 들고 블링블링한 일상 [★SNS]
  4. 4. '비수기 없는 미모' 클라라, 야외카페서도 드러나는 각선미 [★SNS]
  5. 5. 박나래, '나 혼자 산다'에서의 4번째 이사…NEW 나래바 최초공개
  6. 6. '원정도박 → 건물 가압류 → 소송 패소' 원조요정 슈의 안타까운 행보[종합]
  7. 7. '트바로티' 김호중, 팬카페 따라 '나보다 더 사랑해요' 음원수익 1억원 기부
  8. 8. 조윤희X이동건, 결혼 3년 만에 협의이혼…"최근 이혼 조정 절차"[공식]
  9. 9. '부부의 세계' 한소희 "외모도 신경 많이 써…45kg까지 감량"[SS인터뷰①]
  10. 10. 유희관의 초슬로커브, 이젠 북미 야구팬도 적응했을까?[SS시선집중]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