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준 측 "귀화 고려하지 않아…허위 보도 법적 대응"[전문]
  • 입력 2019-11-20 16:26
  • 수정 2019-11-20 16: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유승준2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가수 유승준(미국명 스티브 유·43)이 귀화 관련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 밝히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유승준 법률대리인단 측은 2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유승준은 귀화를 고려하지 않고 있으며 어제(19일)부터 나오고 있는 ‘유승준이 입국 후 귀화 방안을 고민 중’이라는 기사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유승준 측은 “이날 채널A뉴스 인터뷰에서는 ‘유승준이 죄송하다는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 만약 입국을 하게 된다면 공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을 해보겠다고 입장이었다. 구체적인 계획을 구상하거나 준비하고 있다”라며 “허위 기사들로 인해 또 다시 논란이 양산이 되고 있어 유감스럽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유승준이 과거 가수로 활동할 당시 최초 군입대 관련 오보에 대해 소속사에서 정정을 취했으나 2002년 입국 금지 이후 허위 보도에 대해 적극적인 대응을 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라며 “이를 악용하여 2015년 아프리카 TV 욕설 논란 등 명백한 허위 보도가 양산되고 있다. 이에 유승준 가족은 큰 고통을 받고 있으며 이제 감내하기 어려운 상황이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유승준은 앞으로는 명백한 허위보도에 대하여는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적극 고려할 예정임을 알려 드린다”라고 강조했다.

이하 유승준 측 공식입장 전문.

유승준 법률대리인 입장문

2019. 11. 20.

1.유승준씨는 귀화를 고려하고 있지 않으며, 어제부터 나오고 있는 ‘유승준씨가 입국 후 귀화 방안을 고민 중’이라는 기사는 전혀 사실이 아님을 밝힙니다.

위 기사들은 유승준씨의 법률대리인(법무법인 세종 김형수 변호사)이 2019. 11. 19. 채널A뉴스 인터뷰에서 위와 같은 입장을 밝혔다고 인용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위 인터뷰에서의 발언은 “(유승준씨는) 죄송하다는 마음을 표현하기 위해서 만약에 입국을 하게 된다면 공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이 있을지 고민을 해보겠다는 입장이고요, 아직까지 구체적인 계획을 구상하거나 준비하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입니다(04:50~05:03). 위 발언은 발음이나 전후 맥락상 “기여”에 관한 것임이 명백함에도, 이를 “귀화”라고 잘못 표현하는 허위 기사들로 인하여 또다시 논란이 양산되고 있는 상황에 대하여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2. 아울러 유승준씨 측에서는 앞으로 명백한 허위보도에 대하여는 법적 조치를 포함한 엄정한 대응을 해나갈 예정임을 알려 드립니다.

유승준씨는 과거 가수 활동 당시에는 1999. 6. 17. 최초 군입대 관련 오보에 대하여 바로 다음 날 소속사 차원에서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고 이에 다음날 정정기사가 나오는 등 허위 보도에 적극 대응해 왔으나, 2002년 입국금지 이후로는 허위 보도에 대하여 적극적인 대응을 하기 어려운 입장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를 악용하여 2015. 5.경 이른바 아프리카TV 욕설 논란 등 조금만 사실확인을 해 보면 쉽게 알 수 있는 사항에 대하여도 명백한 허위 보도가 양산되고 있으며, 이러한 허위 기사는 유승준씨에 대한 악의적인 댓글 등으로 확대 재생산되고 있습니다. 유승준씨와 그 가족들은 이로 인해 너무나 큰 고통을 받고 있으며, 이제는 더 이상 이를 감내하기 어려운 상황입니다. 이에 유승준씨는 앞으로는 명백한 허위보도에 대하여는 민·형사상 법적 조치를 적극 고려할 예정임을 알려 드리는 바입니다.

법무법인(유한) 광장 변호사 윤종수

법무법인 세종 변호사 임상혁, 김형수, 류정선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유승준 SNS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주상의 e파인더] 비키니여신에서 배우로...신새롬, "피트니스, 노래, 연기, 다 하고 싶어요"
  2. 2. '크롭톱+레깅스' 조정민, 홈트 중 공개한 볼륨 몸매
  3. 3. '서머퀸' 선미, 술자리에서 포착된 '낼름샷'에 팬들 반응이…[★SNS]
  4. 4. "제발 괴롭히지 마세요" 그룹 아이러브 前멤버 신민아, 권민아 이어 괴롭힘 당했다?
  5. 5. 손흥민, 뉴캐슬전 리그 11호골 '쾅'…첫 한시즌 공격PT 30개 달성
  6. 6. 박지희 아나운서 "4년만에 이제와서?"…박원순 피해 여성 두고 한 발언 논란
  7. 7. 토론토 포수 잰슨의 감탄 "류현진 잠에서 깨자마자 체인지업 컨트롤"
  8. 8. '몸짱한의사' 정대진 "다들 저보고 운동이 직업인 사람 같대요"[SNS 핫스타]
  9. 9. '오랜만에'부터 폴킴까지…김현철의 과거와 현재, 2020년 감성을 적시다[SS이슈]
  10. 10. '한국인 최초' SI '올해의 루키' 슈퍼모델 황현주, 절개 모노키니로 극강의 자태 뽐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