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투수 임현준, 3년 열애끝 결혼 "든든한 남편 되겠다"
  • 입력 2019-12-03 14:58
  • 수정 2019-12-03 15: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관련 이미지
[스포츠서울 배우근기자] 삼성 라이온즈 투수 임현준이 오는 8일 낮 12시 신부 곽명선씨와 대구 동구에 위치한 퀸벨호텔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둘은 3년간의 열애 끝에 사랑의 결실을 맺게 되었다. 결혼식을 마친 뒤에는 뉴질랜드로 신혼여행을 떠나며, 삼성 라이온즈 파크 인근에 신혼 살림을 차린다.

임현준은 “늘 곁에서 힘이 되어주는 아내의 믿음에 보답하는 든든한 남편이 되고 싶다”며 “가장의 책임감으로 팀에도 보탬이 되고 한층 더 발전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말했다.


kenny@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가세연 "KBS 여화장실 몰카 설치범은 박대승" …박대승 측 묵묵부답ing[종합]
  2. 2. "앞자리가 바뀜"…민한나, 증량 후 더 아찔해진 볼륨 [★SNS]
  3. 3. '박한별 남편' 유인석, 버닝썬 첫 공판서 성매매 알선 혐의 인정
  4. 4. [단독]송가인의 선한 영향력…'이별의 버스 정류장' 음원 수익 및 가창료 기부
  5. 5. 미스맥심에 도전하는 대학생 김현아, "때론 귀엽게, 때론 청순하게"
  6. 6. '원작자 황당할 만..' 트와이스 MV 조형물 현재 美서 전시 중. 디자인 금상수상작[종합]
  7. 7. '라스' 허경환, "다음주에 결혼할래요" 깜짝 발언
  8. 8. '영탁 1위·임영웅 2위' 트롯차트 싹쓸이…흥하는 트로트 주역 나야 나!
  9. 9. 32년된 슬로건을 바꿨다! 나이키 '돈두잇' 인종차별 반대 캠페인으로 묵직한 울림
  10. 10. 사그라들지 않는 비난여론, 강정호 귀국일정도 불투명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