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리 "악플로 힘들었던 과거, 은퇴까지 고민했다"
  • 입력 2019-12-03 16:59
  • 수정 2019-12-03 16: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김규리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배우 김규리가 악플로 고충을 겪었던 과거를 고백했다.

지난 2일 방송한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김규리가 출연해 김수미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규리는 “댓글의 98%가 악플이었다. 은퇴까지도 고민했다”라며 “더러워서 연예인 안한다 싶었다”라는 심경을 고백했다.

과거 광우병 관련 발언 이후 악플로 인해 힘든 시기를 겪었떤 것. 이어서 그는 “모두가 날 탓하는거 같았다. 사람들이 날 미워하는구나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긍정의 힘을 배우게 됐다는 김규리. 그냥 내 모습 그대로, 김규리로 있고 싶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SBS플러스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 비율 실화?" 클라라, 비현실적 8등신 몸매
  2. 2. "명예훼손VS성폭행" 김건모 고소 주장 여성, 경찰조사. 앞으로 향방은?[SS이슈]
  3. 3. "전 남친 이니셜도 있다" 한예슬, 12개 타투 의미 공개
  4. 4. 140만달러 뿌리친 레일리 욕심이 너무 과했나?
  5. 5. 김도건 "교수님이었던 조여정, '현장에서 보자'는 약속 지키고파"[SS픽!뉴페이스]
  6. 6. 배진영 측 "경솔한 발언 후회…악의적 게시물 강력 법적 조치 예정"
  7. 7. 맥스큐 커버걸 홍유진-이종은-정예리, '완판'은 당연한 것!
  8. 8. '2019 슈퍼모델 1위' 장원진 "'런닝맨' 출연하고 싶어요"[런웨이톡]
  9. 9. "정말 무섭다" BTS 뷔 발언으로 사생팬·홈마 문화 '재공론화'[SS이슈]
  10. 10. "더 좋은 리그 꿈꾸는 건 당연"…손흥민, 후배 황희찬 도전 응원[현장인터뷰]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