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규리 "악플로 힘들었던 과거, 은퇴까지 고민했다"
  • 입력 2019-12-03 16:59
  • 수정 2019-12-03 16: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김규리
[스포츠서울 김선우기자]배우 김규리가 악플로 고충을 겪었던 과거를 고백했다.

지난 2일 방송한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김규리가 출연해 김수미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규리는 “댓글의 98%가 악플이었다. 은퇴까지도 고민했다”라며 “더러워서 연예인 안한다 싶었다”라는 심경을 고백했다.

과거 광우병 관련 발언 이후 악플로 인해 힘든 시기를 겪었떤 것. 이어서 그는 “모두가 날 탓하는거 같았다. 사람들이 날 미워하는구나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긍정의 힘을 배우게 됐다는 김규리. 그냥 내 모습 그대로, 김규리로 있고 싶다“라며 눈물을 보였다.


sunwoo617@sportsseoul.com

사진 | SBS플러스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플라이위드미 샤샤, 초미니 화이트 비키니로 부산 수영만을 초토화시켜
  2. 2. "아 뜨거" 신재은, 땡볕에 빨갛게 익어버린 핫 보디 공개
  3. 3. 미스맥심 한지나, '부산여자' 컨셉으로 남심을 저격!
  4. 4. '매혹의 블랙스완' 블랙핑크 로제, 검댕마저 섹시한 발레리나 [★SNS]
  5. 5. 이강인 극장골, 발렌시아 유럽 대항전 불씨 살렸다
  6. 6. '하트시그널3' 천안나 학폭 의혹 부인 vs 피해 주장자 "증거 수집 중"[종합]
  7. 7. '성매매 벌금형' 지나, 2년만에 전한 근황 "모두 마스크 착용합시다"
  8. 8. 미란다 커, 귀여운 외모와 탄탄한 몸매로 반전 관능美[★SNS]
  9. 9. '여신강림' 야옹이 작가, 비현실적 몸매에 골반수술 루머까지…엑스레이 해명
  10. 10. '비스' 공민지·제이미 '외모지적&성희롱'에 "네 얼굴이나 신경 써" [SS리뷰]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