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총리, 박항서호에 축전 "국민에 큰 자긍심 가져다 주길"
  • 입력 2019-12-03 18:20
  • 수정 2019-12-03 18: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박항서

박항서 베트남축구대표팀 감독이 20일 베트남축구협회 감독 사무실에서 가진 한국 취재진과 인터뷰에서 미소를 짓고 있다. 하노이 | 이용수기자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베트남 응우옌 쑤언 푹 총리가 동남아시아경기대회(SEA게임)에서 선전 중인 박항서 감독에게 축전을 보냈다.

3일 베트남뉴스통신(VNA)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푹 총리는 박 감독이 이끄는 22세 이하(U-22) 베트남축구대표팀에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푹 총리는 “박 감독과 베트남 대표팀이 성취를 더 거둬 베트남 팬들에게 큰 자긍심을 가져다주길 바란다”며 격려했다. 또 지난달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참석 등을 위해 한국을 방문했을 때를 떠올린 푹 총리는 “한국 지도자들이 양국 관계의 중요한 문제와 함께 박 감독을 양국간 인적 교류와 협력의 상징으로 묘사하며 자랑스럽게 언급했다”고 말했다.

푹 총리는 관계 당국과 개인, 조직에 선수단을 위해 좋은 조건을 만들고 뛰어난 성과에 따른 적절한 격려를 당부한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푹 총리는 베트남 선수단에 “조국은 언제나 여러분과 함께한다”며 뛰어난 성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60년 만의 SEA게임 축구 첫 우승을 노리는 베트남은 현재 박항서호가 B조에서 브루나이, 라오스, 인도네시아를 연이어 제압하며 3연승을 거뒀다. B조 1위를 유지 중인 박항서호는 3일 싱가포르와의 4차전과 오는 5일 태국과의 5차전에서 승점 3만 확보하면 4강행을 확정짓는다.
purin@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 비율 실화?" 클라라, 비현실적 8등신 몸매
  2. 2. "명예훼손VS성폭행" 김건모 고소 주장 여성, 경찰조사. 앞으로 향방은?[SS이슈]
  3. 3. "전 남친 이니셜도 있다" 한예슬, 12개 타투 의미 공개
  4. 4. 140만달러 뿌리친 레일리 욕심이 너무 과했나?
  5. 5. 김도건 "교수님이었던 조여정, '현장에서 보자'는 약속 지키고파"[SS픽!뉴페이스]
  6. 6. 배진영 측 "경솔한 발언 후회…악의적 게시물 강력 법적 조치 예정"
  7. 7. 맥스큐 커버걸 홍유진-이종은-정예리, '완판'은 당연한 것!
  8. 8. '2019 슈퍼모델 1위' 장원진 "'런닝맨' 출연하고 싶어요"[런웨이톡]
  9. 9. "정말 무섭다" BTS 뷔 발언으로 사생팬·홈마 문화 '재공론화'[SS이슈]
  10. 10. "더 좋은 리그 꿈꾸는 건 당연"…손흥민, 후배 황희찬 도전 응원[현장인터뷰]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