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훈 "'기생충' 아카데미 후보 초청 영광, 봉준호 감독님 리스펙트!"[SS무비②]
  • 입력 2020-01-14 15:08
  • 수정 2020-01-15 11: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 박명훈, 젠틀한 손인사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영화 ‘기생충’의 주역, 배우 박명훈이 아카데미 후보 초청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기생충’ 지하실의 남자 근세 역으로 활약한 박명훈은 “TV로 봐오던 아카데미 시상식에 영화 ‘기생충’이 후보로 초청이 돼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합니다”면서 “대한민국 영화가 세계로 뻗어나가고 있는 이 순간을 봉준호 감독님 이하 전 배우, 전 스태프 분들과 영광을 나누고 싶습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리스펙트!!!”라며 ‘기생충’ 속 본인의 대사를 활용한 재치 있는 소감을 덧붙였다.

‘기생충’은 봉준호 감독의 디테일한 연출과 함께 전 세계가 공감할 수 있는 빈부 격차의 소재 그리고 배우들의 뛰어난 연기가 어우러져 세계를 사로잡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배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등 이미 자신의 자리를 확고히 한 배우들과 더불어 ‘발견의 장’이 되기도 했다.

오랜 시간 연극 무대와 감초 역할로 활약했던 이정은과 박명훈은 신스틸러로 활약, 진가를 톡톡히 드러내며 대중에게 인지도를 높일 수 있었다. 이들은 ‘기생충’이 터닝포인트가 돼 다양한 작품의 러브콜을 받으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기생충’은 봉준호 감독의 7번째 장편 영화로 지난해 5월 개봉해 국내에서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제72회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부터 16개 영화제에서 트로피를 수상했으며, 국내 영화제 제외 해외에서만 약 30여개의 시상식 주요 부문 상을 석권했다. 북미 개봉 후 역대 한국 영화 흥행 1위, 북미 개봉 역대 외국어 영화 흥행 7위를 기록하고 있으며 세계 42개국에서 개봉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50대 맞아? 엄정화, 군살 1도 없는 관리의 신 [★SNS]
  2. 2. ‘세련미의 절정’ 모델 오채원, 블랙과 핑크 비키니입고 새해 인사 전해
  3. 3. 유명 영화인 출신 연기 학원 원장, 미성년자 수강생 성추행 의혹
  4. 4. '아이콘택트' 길, 혼인신고와 득남 고백…장모님, 사위 거절
  5. 5. 양치승 "기안84 꾸준히 운동 중…복귀한 김우빈, 한시름 놨죠"[SS인터뷰]
  6. 6. 머리와 발 '쾅쾅'…설 연휴 함께 한 '슈퍼 SON'[현장리포트]
  7. 7. 벌랜더의 사이영상 수상, 모유수유....슈퍼모델 케이트 업튼, SNS로 남편과 아기에 대한 지극한 사랑 전해
  8. 8. 티파니 영 (TIFFANY YOUNG), 비타민 C 같은 상큼함 (인천공항) [SS쇼캠]
  9. 9. 라이징스타 배선영-원지민-이윤선-조애라, 맥스큐 커버와 2020년 머슬마니아는 내 꺼![이주상의 e파인더]
  10. 10. 중국 땅을 벗어나라…스포츠도 '우한 폐렴 비상'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