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손담비, "연기자 전향 10년, 꾸준히 하길 잘했다"
  • 입력 2020-02-14 10:22
  • 수정 2020-02-14 10:2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손담비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나 혼자 산다’에 돌아오는 손담비가 매거진 빅이슈의 커버를 장식했다.

가수 겸 배우로 활발히 활동 중인 손담비가 14일 발간된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빅이슈의 표지모델로 나섰다. 손담비는 홈리스 출신 판매원의 자립을 돕는 빅이슈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선뜻 표지모델에 동참했다고 알려졌다.

이번 화보에는 손담비의 당당한 애티튜드가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화보 속 손담비는 노란색 수트와 드레스, 라이더 재킷과 진을 각기 다른 매력으로 완벽하게 소화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손담비는 연기자 전향 10년 만에 ‘인생 캐릭터’라는 극찬을 받은 KBS <동백꽃 필 무렵>의 향미와의 만남에 대해 “꾸준히 하길 잘했다고 생각한다. 아무것도 하지 않고 그냥 있었더라면 이 작품이 내게 왔을까 싶다.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고 캐릭터에 몰입하려고 노력했다. 이런 와중에 동백꽃이 들어와 꽃을 피웠다고 생각한다”라는 소회를 밝혔다.
손담비22
또 손담비는 지난 1월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로 ‘허당미’ 넘치는 일상을 공개하며 ‘멍담비’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바 있다. 손담비는 가수와 배우 활동을 치열하게 이어온 것과 달리 느슨한 일상에 대해 “어느 순간부터 나를 못 챙긴다는 느낌이 들어 여유롭게 살자고 생각했다. 그래서 평상시 느린 거 같다”라며 “20대 땐 내 생활이 하나도 없었다. 한 번도 나 자신을 위해 뭘 해본 적이 없다. 그런 일상에 질렸다”라고 돌아봤다. 방송에서 크기가 맞지 않는 스마트폰 케이스를 사용해 화제가 되었던 손담비는 “임시로 쓰던 건데 캡처될 줄 몰랐다. 이럴 일인가 싶었다”라며 폭소를 터트리기도 했다. ‘나 혼자 산다’ 첫 출연으로 호응을 이끌어낸 손담비는 14일 오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 333회에 다시 한 번 출연해 ‘망손 탈출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빅이슈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모델 신재은, 뽀얀 피부+볼륨감으로 '남심 저격'
  2. 2. '77억의 사랑' 김원효X심진화, 녹화도중 부부싸움 일어난 사연은?
  3. 3. 일본서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참여한 의료진에 '병균' 취급 등 집단 이지매 발생
  4. 4. '언니네 쌀롱' 유빈, 1인 기획사 설립…JYP 반응 공개
  5. 5. 송혜교, 흑백사진으로도 감출 수 없는 빛나는 미모
  6. 6. 대회전날 뒤바뀐 경기규칙, 여전히 답없는 빙상연맹
  7. 7. "슬라이더 최고였다" 첫 등판 김광현, STL 감독에 눈도장 쾅
  8. 8. "씨야로 기적같은 주말 보내" 남규리, '슈가맨3' 출연 소감[전문]
  9. 9. 무리뉴의 깊은 한숨 "토트넘 공격수들은 병원에 있다"
  10. 10. 신천지 측 "신천지가 피해자! 근거없는 비방 삼가해달라"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